이슈와뉴스

직장인 절반, 성차별 당한 경험 있어

직장인 절반, 성차별 당한 경험 있어

  • 권혁교 기자
  • 승인 2012.05.02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장인 절반, 성차별 당한 경험 있어

직장인 절반은 성차별을 받은 경험이 있으며 가장 많이 받은 차별로 여성은 ‘커피심부름·복사 등 잡무’ 남성은 ‘무거운 물건 옮기기’가 1위를 차지했다.

취업포털 커리어(www.career.co.kr 대표 강석린)가 직장인 452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 한 결과, 54.2%가 남성 또는 여성이라는 이유로 차별을 받은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성별로는 남성이 40.4%, 여성이 59.6%였다.

주로 받은 차별(복수응답)은 ‘커피심부름·복사 등 잡무’가 26.9%로 가장 많았다. 이어 ‘연봉 차별’ 23.3%, ‘외모·신체적 발언’ 20.4%, ‘무거운 물건 옮기기’ 19.6%, ‘야근·특근·철야 강요’ 19.2%, ‘중요도가 떨어지는 업무 배정’ 16.3%, ‘승진 속도 부진 및 누락’ 15.9%, ‘성적(性的)농담’ 15.5%, ‘술 마시기 강요’ 14.3% 순이었다.

여성이 꼽은 차별 1위는 86.4%가 ‘커피심부름·복사 등 잡무’였으며 남성이 선택한 차별 1위는 ‘무거운 물건 옮기기’로 89.6%였다.

직장 내 성차별을 해결하기 위한 방법으로는 ‘직장동료·상사·후배 등 구성원의 의식개선’이 71.7%로 가장 많았다. ‘성차별 행위 적발 시 엄벌’ 13.3%, ‘기업 내 교육 의무화’ 9.3%, ‘기업 내 관련 전문가 파견’ 3.5% 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