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직장인 58.4% “취업 위해 ‘인맥’ 쌓는다”

직장인 58.4% “취업 위해 ‘인맥’ 쌓는다”

  • 권혁교 기자
  • 승인 2012.01.11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장인 58.4% “취업 위해 ‘인맥’ 쌓는다”

취업포털 인크루트( www.incruit.com 대표 이광석)가 시장조사 전문기관 이지서베이( www.ezsurvey.co.kr) 와 직장인 5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직장인 58.4%는 취업을 위해 인맥을 쌓으려고 노력해 본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이들이 현재 일자리를 얻기 위해 한 가장 성공적이었던 구직활동으로 ‘인터넷’(26.8%)을 가장 많이 꼽았지만, ▶‘업무 상 지인’(16.4%) ▶‘입사를 희망하는 직장의 지인’(11.6%) ▶‘친구나 친지’(11.2%) ▶‘가족’(3.6%) ▶‘교수나 교사’(3.4%) 등 직접적인 ‘인맥’을 활용해 취업에 성공했다는 응답도 많았다. 그밖에 ▶‘학교나 학원의 취업정보 제공 및 알선’(8.4%) ▶‘신문, TV, 벽보 등 매체 광고’(8.4%) ▶‘직접 탐문’(5.6%) ▶‘공공 직업 안내소’(2.8%) ▶‘사설 직업 안내소’(1.0%) ▶기타(0.8%) 등의 활동들이 뒤이었다.

취업을 위한 인맥구축 노력은 역시 취업에 인맥이 중요하게 작용한다고 느끼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취업에 인맥이 얼마나 중요하다고 생각하는지를 묻자, 대다수라고 볼 수 있는 87.2%가 중요하다(▶‘다소 중요하다’ 45.0%, ▶‘매우 중요하다’ 42.2%)고 답했다. 중요하지 않다(▶‘별로 중요하지 않다’ 2.6%, ▶‘전혀 중요하지 않다’ 0.6%)는 의견은 3.2%에 불과했다. (▶‘보통이다’ 9.6%)

그렇다면 이들은 취업 인맥을 쌓기 위해 어떤 노력을 했을까? (복수응답)

▶‘입사를 희망하는 직장의 지인 등 관계자에게 연락’(66.1%)을 취했다는 이들이 제일 많았다. ▶‘봉사활동, 기업 서포터즈 등 대외활동’(19.9%)이나 ▶‘취업 희망 업계 세미나 참여’(19.2%)를 통해 발을 넓히고자 했다는 의견도 적지 않았다. 그 밖에 ▶‘학교 동아리 활동’(13.0%) ▶‘취업 스터디 참가’(12.7%) ▶기타(2.4%) 등의 의견도 나왔다..

이들 중 대부분은 인맥구축을 위해 별도의 비용도 부담하고 있었다. 취업 인맥을 쌓기 위해 노력을 했다고 답한 292명 중 92.1%가 ‘취업 위한 인맥 구축 활동에 비용이 들었다’고 답한 것. 때문에 오프라인을 통한 인맥활동에 부담을 느낀다는 직장인이 42.5%로 적지 않았다.

그래서인지, 취업 인맥 구축 활동을 도와줄 온라인 서비스에 대한 니즈가 높았다. 취업 위한 인맥 구축을 돕는 온라인 서비스가 있다면 사용하겠냐고 묻자, 70.8%가 그렇다고 답한 것. 비용을 부담하면서까지 했던 활동인만큼,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면 적극 활용하겠다는 것으로 해석된다. 인크루트처럼 기업 채용담당자를 비롯해 여러 기업의 직접 인맥을 맺고 의사소통을 하는 것이 가능한 소셜 플랫폼이 도움이 될 것이라는 얘기다.

인크루트 이광석 대표는 “인맥의 소개와 추천을 통한 취업을 바라보는 인식이 과거 백, 줄, 낙하산 등과 같이 부정적인 것에서 점차 합리적인 방식이자 개인의 역량으로 보는 긍정적인 시각으로 바뀌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