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김준희, “클럽에서 따귀 맞고 너무 화가 나 그곳을...!!”

김준희, “클럽에서 따귀 맞고 너무 화가 나 그곳을...!!”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1.08.11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준희가 ‘이렇게 싸우면 100전 100승’이라는 코너를 통해 놀랄만한 싸움의 기술(?)을 공개했다.

리얼 엔터테인먼트채널 QTV(대표 이지연, j contentree 자회사)의 ‘순위 정하는 여자 시즌4’(이하 ‘순정녀’)에 출연해 과거 클럽에서 싸움이 벌어져 상대방 여성의 가슴을 공격했다고 깜짝 고백한 것.

김준희는 “가수 생활을 할 당시 클럽에 갔었다”며 “그런데 아는 동생이 저쪽에서 뭐라고 했다면서 울며 찾아왔다”고 말을 꺼냈다.

이어 “그 사람을 찾아가 정중하게 이유를 물었는데 ‘넌 뭐야’라며 갑자기 따귀를 때렸다”며 “너무 화가 나 같이 따귀를 때렸고 동시에 머리를 잡혔다”고 말했다. 김준희는 “결국 두 손으로 가슴을 꽉 잡아서 뒤틀어버렸다. 그게 정말 아프다”라며 당시를 떠올렸다.

이 말을 들은 순정녀들은 소리를 지르며 경악을 금치 못했고, MC 이휘재는 “김준희가 카리스마가 있다. 어머님을 닮은 것 같다”며 “김준희 어머님이 동대문쪽 유명한 형님들에게 90도로 인사를 받는 분이시다”고 전했다.

‘싸움을 제일 잘 할 것 같은 여자는?’이라는 주제로 순정녀들의 다양한 싸움의 기술들을 확인해 볼 수 있는 이번 방송은 오늘(11일) 밤 11시, 오직 QTV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이날 홍진영은 자신의 강한 이미지를 바꿔야 한다며 다소곳한 태도와 말투로 “저는 착한 전라도 여자입니다. 나는 착한 여자이니까 많이 싸우지는 않습니다”라고 자신을 소개해 사람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어색한 홍진영의 모습에 MC 이휘재는 녹화하면서 오늘 홍진영이 제일 웃기다며 웃음을 참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