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푸조, 프리미엄 쿠페 RCZ 국내 론칭

푸조, 프리미엄 쿠페 RCZ 국내 론칭

  • 신만기 기자
  • 승인 2010.10.28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랑스의 감성과 기술이 만들어낸 세계적인 자동차 브랜드 푸조(PEUGEOT)의 한국 공식수입원 한불모터스㈜는 10월 28일(목) 청담동 푸조 강남타워에서 프리미엄 쿠페 RCZ의 한국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판매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RCZ는 지난 2007년 프랑크프르트 모터쇼에서 첫 공개된 후 컨셉카는 상용화 하기 힘들다는 통상적인 관념을 깨고 파격적으로 양산이 결정된 모델이다. 더욱이 상용화 과정에서 잃기 쉬운 컨셉카 고유의 화려한 디자인이 양산 모델로도 그대로 이어져 더욱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이러한 RCZ만의 감각적이고 다이나믹한 디자인으로 지난해 말 열린 제25회 국제 자동차 페스티벌에서 전세계 네티즌들로부터 가장 아름다운 차량으로 뽑히기도 했다.

근육질의 우아하고 에어로다이나믹한 RCZ의 외관 스타일은 새로운 경험을 선사하는 것은 물론, 독창적인 디자인으로부터 파생된 특유의 에너지를 느낄 수 있다. 특히, RCZ를 더욱 돋보이게 하는 “더블 버블(Double-Bubble)”루프는 두 개의 알루미늄 아치로 후면 스크린과 연결되어 매우 독특한 매력을 발산한다. 또한 속도에 따라 자동으로 조절되는 액티브 리어 스포일러는 로드 홀딩과 연료 효율성 사이에서 최적의 조화를 이루도록 도와준다. 이는 차량의 완벽한 비율, 구조적으로 잘 짜인 바디라인 그리고 더블-버블 루프라인과 더불어 공기 저항에도 영향을 미쳐 0.32Cx라는 낮은 항력 계수를 이끌어 냈다.

RCZ의 내부는 역동적인 퍼포먼스를 위해 낮게 설계된 드라이빙 포지션, 헤드 레스트와 일체형으로 디자인된 버킷 시트, 일반 스티어링 휠의 3/4사이즈의 스포츠 스티어링 휠, 부드러운 유선형의 페시아 판넬 그리고 크로노그래프 스타일의 시계까지 스포츠 쿠페로의 감성을 최대로 끌어올리도록 고안되어 운전자를 더욱 스포티한 환경으로 끌어들인다. 여기에 기본으로 장착된 엔진 사운드 시스템은 RCZ만의 다이나믹하면서도 정제된 엔진 배기음을 즐길 수 있도록 한다.

스포티한 감성뿐만 아니라 공간 활용성 또한 융통성 있게 디자인 되었다. 384리터의 트렁크와 더불어 차량 바닥의 30리터의 추가 공간까지 넉넉하게 사용할 수 있는 것은 물론, 뒷좌석을 접었을 때에는 최대 760리터의 넓은 공간을 제공하여 주말 레저용 차량으로도 손색이 없다.

RCZ는 유로5 기준을 만족시키는 최신 1.6 터보 가솔린 직분사 THP엔진이 장착되어 최고출력 156마력, 최대토크24.5kg*m의 힘을 낸다. 아이신(Aisin AW)에서 개발된 새로운 6단 자동 기어는 토크 컨버터의 최적화와 마찰에 의한 손실 감소를 통해 12.8km/l의 우수한 연비와 183 g/km의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이끌어 냈다. 이로써 RCZ는 퍼포먼스와 효율성의 이상적인 조합을 실현하였다. (* 200마력의 힘을 내는 6단 수동의 RCZ 다이나미끄(Dynamique)모델은 2011년 출시 된다.)

또한 세계적으로 정평이 나 있는 푸조의 로드홀딩 기술이 RCZ에도 그대로 적용되었다. 견고한 베이스를 자랑하는 플랫폼 2를 바탕으로 설계된 RCZ는 맥퍼슨 타입 전방 서스펜션과 크로스멤버 후방 서스펜션으로 구성되어 정확한 로드홀딩과 빠른 반응성을 보장한다.

이밖에 더욱 안정적인 주행을 돕는 인텔리전트 트랙션 컨트롤 시스템, 보행자의 안전까지 생각한 액티브 보닛 시스템, 전 후방 주차 보조 시스템, 전동식 히팅 가죽시트, 제논 라이트 등이 기본으로 적용됐다.

한불모터스 송승철 대표이사는 “푸조 RCZ는 혁신적인 스타일, 다이나믹하면서도 친환경적인 엔진 그리고 주행의 즐거움까지 갖춘 프리미엄 쿠페로 푸조 브랜드 철학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는 모델”이라며 “더욱이 지난 4월 프랑스에서 200대 한정판 모델이 48시간에 완판된 것에 이어 지난달 출시된 일본에서는 일년 물량인 500대가 열흘 만에 계약 완료 되는 등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어 국내에서의 반응도 매우 기대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