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창민-이현 ‘옴므’ MV 무삭제판 노출 수위는?

창민-이현 ‘옴므’ MV 무삭제판 노출 수위는?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0.07.30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밥만 잘 먹더라’ MV,상반신 탈의 장면만 1/4 차지


창민과 이현이 직접 출연한 신곡 ‘밥만 잘 먹더라’ 뮤직비디오의 노출 수위가 예상보다 살짝 높다는 것.

총 3분 45초 분량의 뮤직비디오에는 창민, 이현의 상반신 탈의 장면이 50여초 가량 등장한다. 여주인공 이채영의 당구장 부비부비 장면 역시 가창력 지존 창민, 이현의 뮤직비디오라기에는 조금 의외이다.

이에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시원한 여름을 직접적으로 표현하기 위해 뮤직비디오에서는 어느 정도 노출을 감수했다. 하지만, 무대의 컨셉트는 ‘진짜 남자들의 노래’임을 표현하는 쪽으로 방향을 잡았기 때문에, 과한 노출은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28일 디지털싱글로 공개된 ‘옴므’의 ‘밥만 잘 먹더라’는 각종 음악 사이트 스트리밍 차트의 최상위권에 진입하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