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421건)

안철수 원장의 대담집 이 불티나게 팔리며 출판계에 새로운 기록을 쓰고 있다.대한민국 대표 인터넷 서점 예스24(대표 김기호, www.yes24.com)의 집계에 따르면, 은 19일 정오부터 정식 판매를 시작한 이후, 당일 자정 기준 6,782권이 팔렸으며, 출간 후 23시간이 지난 20일 오전 11시 기준 누적 판매량 11,043권 판매되며, 역대 최단시간, 최고 판매량을 기록했다. 이를 분당 환산하면 1분에 8권씩 판매되고 있는 셈. 특히 20일 출근 이후 시간인 오전 9시부터 10시까지 주문이 폭주하며 한 시간 동안 1,591권, 분당 26.5권씩 팔렸다. (19일 자정까지 6,782권, 20일 11시 기준 누적 판매량 총 11,043권)최근 10년간 하루에 가장 많이 팔린 책은 출간 다음날인 2011년 10월 25일 하루 동안 약 7,500부가 팔린 로 만 24시간 기록임을 감안하면 이를 뛰어넘은 것. 2007년 12월 10일 영국 소설가 조앤 K 롤링의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제4권’이 약 3,500부, 2010년 3월 12일 법정 스님의 ‘무소유’가 약 2,200부로 뒤를 이었다. 또한 예스24 주간 종합 베스트셀러 1위를 차지하며, 13주간 1위를 차지한 혜민스님의 의 기록을 단숨에 갈아치웠다. 최세라 예스24 도서팀장은 “스티브잡스 자서전 판매 이후에 이런 폭발적인 반응은 처음”이라며 “대선에 대한 독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엿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예스24 구매자 분석에 따르면 남성이 63.8%로 남성 독자가 많았으며, 특히 30대 남성이 27.1%로 가장 높았다.

도서출판 | 임종태 기자 | 2012-07-20 11:44

연예 기획사 대표들과 연습생 등 성폭행과 성상납문제로 사회적 이슈가 되는 가운데 영화가독 권남기의 “매니지먼트”책 발간이 연일 화제를 이루고 있다.연예계의 비일비재한 성폭행부터 성상납 문제까지 갓 스물이 넘은 여배우등 스타들의 명멸에 얽힌 ‘은밀한 거래’와 적나라한 성접대등을 묘사하면서 논란이 되고 있다.지난 4월25일 발간된 “매니지먼트(도모북스 펴냄)” 소설의 저자 권남기 감독은 영화 연출 및 시나리오 작가로 활동하며 20여년 동안 연예인과 매니저들의 모습을 지켜봐온 경험을 토대로 연예계 사건 X파일을 소재로 담아낸 것.대한민국 탑 여배우의 기자회견이 열리는 그랜드 볼륨. 그리고 기자회견도중 권총으로 자살한 여배우.누가 그녀를 죽였는가? 죽음으로서 드러나는 오해와 진실,어느 누구도 이 진실 앞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라는 짤막하며 선정적인 대문글과 함께 그간 연예계의 진실 혹은 거짓된 내용을 자세하게 구사했다.이에 권감독은 “미화되고 화려하게 포장된 연예계의 이면을 날카롭고 사실적인 필체로 생생한 영상을 보듯 그려낸 작품”이며 “연예계 비리와 사건들을 파헤치기 위한 소설이 아니다”라고 강조하였다.한편, 매니지먼트 저자 권남기는 ‘카리스마 탈출기’영화 감독으로 데뷔를 하였으며 현재, 영화“외계인들” 연출과 장편소설 “죽어줘, 제발”을 준비하고 있다고 한다.

도서출판 | 임종태 기자 | 2012-05-07 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