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기사 (42,682건)

“케이블 외에 K-1 볼 수 있는 방법…의외로 많네” ‘K-1 WGP 파이널’이 이번 주 토요일(5일) 오후 6시 일본 요코하마 아레나 경기장에서 열린다. 이번 K-1중계는 케이블 외에도 다양한 채널에서 중계되어, 즐기는 방법도 가지각색이다. 격투기 마니아들에게 시청 노하우를 공개한다.내가 지금 PC 앞에 있다면인터넷으로는 아프리카TV(www.afreeca.com)에서 시청 할 수 있다. 중계화면을 시청하면서 채팅을 통해 시청자끼리 응원할 수 있어, 같이 보는 재미를 느낄 수 있다. 31일에는 최홍만이 출전하는 ‘K-1 다이너마이트’ 경기도 중계할 예정이다. 내가 버스나 지하철에 있다면지상파 DMB채널인 QBS에서 시청할 수 있다. 위성 DMB인 TU미디어에서도 12경기 전 경기를 시청 할 수 있다.극장에서 볼까?서울 영등포 강변 등 전국 CGV 5개관에서 생중계한다. 초대형 스크린을 통해 생중계로 팬들을 만나는 것은 K-1중계로는 이번이 처음. 바다 하리, 레미 본야스키 등의 박진감 넘치는 경기를 초대형 화면과 사운드를 통해 즐 길 수 있어 대회장을 찾은 팬들과 마찬가지로 스릴 있는 현장감을 느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이번 K-1 WGP 파이널은 지난 9월 서울에서 개최된 16강 대회를 거쳐 올라온 8명의 선수들이 2009년 K-1의 최강자 타이틀을 놓고 벌이는 이벤트. K-1 통산 네 번째 우승에 도전하는 레미 본야스키는 물론, 세미 슐트, 바다 하리 등 한국 팬들에게도 이미 친숙한 K-1 최강 파이터 들이 출전해 자웅을 가린다. 한편 케이블에서는 XTM이 독점 중계한다.(

연예 | 임종태 기자 | 2009-12-04 10:08

최고의 연기력과 스타파워를 자랑하는 대한민국 대표 배우, 설경구와 류승범이 드디어 만났다. 한국 영화를 대표하는 다양한 작품을 통해 자신만의 연기 세계를 구축해온 두 배우이기에, 이들이 만나 펼치는 영화 는 두 배우의 카리스마 대결만으로도 스크린을 가득 채울 듯 하다. 멈추지 않는 뜨거운 열정과 연기력으로 대중을 감동시키는 배우 설경구. 그가 를 통해 살인마로부터 딸의 목숨을 구해야 하는 부검 전문의 강민호로 돌아온다. 실력파 부검의 역할을 위해 대한민국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부검의 ‘한길로’ 박사와 직접 부검 실습을 하는 등 캐릭터에 사실감을 더해주는 한편, 체중 감량과 세련된 패션 감각으로 이전 영화에서 볼 수 없었던 지적이고 부드러운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설경구와 팽팽한 연기 대결을 펼칠 배우는 바로 독보적인 개성의 소유자 류승범. 그는 모든 역할을 ‘류승범화’ 시킨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만큼 본능적인 연기 감각과 천재적인 표현력이 돋보이는 배우다. 그것이 바로 류승범만이 할 수 있는 독특한 살인마 연기를 기대하게 하는 이유다. 대한민국 최고의 카리스마와 연기력을 가진 두 배우 설경구, 류승범. 이들이 보여줄 소름끼치도록 완벽한 연기 앙상블로 는 벌써부터 최고의 기대작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연예 | 임종태 기자 | 2009-12-01 09: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