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릭 앤 트루’ 유민상, 상상 연구원 쥐락펴락 ‘초고수’ 스타 호스트 등극!
‘트릭 앤 트루’ 유민상, 상상 연구원 쥐락펴락 ‘초고수’ 스타 호스트 등극!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7.01.18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릭 앤 트루’ 김준현, 질투 폭발! 절친 ‘유민상 저격수’ 변신!

‘트릭 앤 트루’ 유민상, 상상 연구원 쥐락펴락 ‘초고수’ 스타 호스트 등극!
‘트릭 앤 트루’ 김준현, 질투 폭발! 절친 ‘유민상 저격수’ 변신!

▲ 사진제공: KBS 2TV ‘트릭 앤 트루’

대세 개그맨 유민상이 상상 연구원을 쥐락펴락하는 넘사벽 연기력으로 괴력의 ‘초고수’ 스타 호스트에 등극했다.

오늘(18일) 방송될 상상 초월의 과학과 마술의 컬래버레이션으로 매회 상식을 깨고 있는 예능프로그램 KBS 2TV ‘트릭 앤 트루’ 13회에서는 개그맨 유민상과 우주소녀 성소가 마술사와 과학자의 역할을 대신 수행하는 ‘트릭 앤 트루-스타 호스트’로 변신해 상상 연구원들의 추리를 도와주는 동시에 방해에도 나서며 꿀잼을 선사할 예정.

이 가운데 스타 호스트로 변신한 유민상이 달걀을 식탁 지지대로 사용하는가 하면, 10kg에 육박하는 물건들을 달걀 위에 아무렇지 않게 올려놓는 등 놀라운 일들을 실행해 옮겨 상상 연구원들을 충격에 빠트렸다.

특히 유민상은 ‘개그콘서트’에서 갈고 닦은 특유의 능글맞은 연기로 상상 연구원들의 몰입도를 한층 끌어올려 눈길을 사로잡았다. 상대역으로 나온 개그맨 임우일과 즉석에서 애드리브를 주고받는 등 깨알 같은 코믹 연기를 뽐내 웃음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유민상은 상상 연구원들을 달걀을 몰래 교체하는 듯한 액션을 취해 트릭의견 쪽으로 유도하는 동시에 곧바로 그 앞에서 계란을 깨며 트루로 마음을 돌리게 만드는 등 흥미진진한 쇼를 이어나가 상상 연구원들을 멘붕에 빠트렸다.

그런가 하면 유민상의 활약에 0.1톤 절친 김준현이 태클을 걸며 남다른 케미를 자랑해 웃음을 선사했다. 김준현은 달걀을 들고 있는 유민상에게 “(덩치 때문에) 달걀이 메추리알 같다”며 그를 저격했는데, 유민상이 지지 않고 “너도 똑같아”라며 김준현에게 반격을 가해 폭소를 자아낸 것. 나아가 두 사람은 시연이 끝난 후에도 티격태격하며 덩치 케미를 자랑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과연 능글 연기로 재미를 더하며 스타 호스트 역을 맛깔나게 소화한 유민상의 활약은 어땠을지 ‘트릭 앤 트루’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한껏 증폭된다.

한편 ‘트릭 앤 트루’는 매주 연예인 호스트가 등장해 직접 시연을 펼치며 시청자들의 재미를 한층 더하고 있다. 우리 가족의 상상력을 무한 확장시켜줄 ‘매직X사이언스’ 예능 ‘트릭 앤 트루’는 오늘(18일) 저녁 8시 55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