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하나은행, ‘부자되는 가맹점적금’ 출시

하나은행, ‘부자되는 가맹점적금’ 출시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0.05.18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은행(은행장 김정태 www.hanabank.com)은 카드 매출대금 당행 이체 또는 매일 이체 시 금리우대를 제공하여 소규모 개인사업자를 지원하는‘부자되는 가맹점적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부자되는 가맹점적금’은 개인사업자 대상 자유적립식 상품으로 ▲매출대금 이체 중인 ‘부자되는 가맹점통장’에서 자동이체 시 연0.2% ▲일일 자동이체(월 15회 이상 납입)로 적금 불입 시 연0.1% ▲10만원 이상 자동이체 등록 시 연0.1% 금리우대를 해주어 현재 1년제 기준 최대 연3.0% 금리를 받을 수 있다.

이 상품은 6개월 이상 1년 이하의 기간으로 일단위로 자유롭게 만기 지정이 가능하고, 최초 가입금액은 1만원 이상이다. 또 사업장 이전, 사업장 개보수, 설비 투자의 사유로 가입 후 100일이 지나 중도해지 시에는 특별중도해지이율이 적용되어 상호부금 6개월 금리를 지급한다.

특히 이 상품 가입고객은 하나은행에서 창업컨설팅 및 사업성평가 보고서를 받을 수 있고, 하나금융그룹 직원들의 온라인 커뮤니티인 ‘하나세상’에 소개를 통한 홍보 지원 서비스까지 받을 수 있다.

한편 하나은행에는 이 상품 외에도 하나SK카드나 BC카드 가맹점 매출대금만 이체하면 수수료가 월 100회까지 면제되는 ‘부자되는 가맹점통장’과 하나은행으로 매출대금을 이체하는 고객이 급하게 자금이 필요할 때 지원해주는 ‘하나 마스터스클럽 대출’등 개인사업자를 위한 다양한 상품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