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레지오넬라폐렴 발생 예방을 위한 환경관리 철저 당부

레지오넬라폐렴 발생 예방을 위한 환경관리 철저 당부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6.11.30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집중식 온수공급시스템 수온 점검, 소독 등 관리 철저 당부

레지오넬라폐렴 발생 예방을 위한  환경관리 철저 당부

▲ 레지오넬라증 예방

질병관리본부는 최근 레지오넬라 폐렴 환자가 거주하는 공동주택(아파트)의 온수에서 레지오넬라균 검출됨에 따라, 온수공급 시스템 점검 및 소독 등 관리를 철저히 해줄 것을 당부했다.

가정에서 주로 생활했던 환자의 감염경로 확인 결과, 중앙집중식 온수에서 레지오넬라균 검출이 확인됐다.

질병관리본부는 관할 지자체를 통해 해당 아파트의 급수시스템을 점검하고 아파트 저수조와 환자 가정의 배관 등에 대한 소독을 실시했고, 소독 완료 후 환경 재검사에서 레지오넬라균 불검출을 확인했으며, 동일 아파트 입주민들 중 레지오넬라증 유사 증상자(32명)를 대상으로 레지오넬라증 검사를 시행한 결과, 검사자 전원이 음성으로 확인돼 레지오넬라증 추가 발생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질병관리본부는 이번 사례를 통해 레지오넬라증 예방을 위해 저수조 등 급수설비의 관리가 중요하다는 사실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고 밝히고, 공동주택이나 다중이용시설의 냉각수 및 급수설비 관리와 더불어 중앙집중식 온수의 수온관리 및 소독 등의 관리를 철저히 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질병관리본부는 지자체와 함께 레지오넬라증 예방 및 관리를 위해 레지오넬라증 환자 발생 시 환경조사 및 공동노출자 조사를 포함한 역학조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