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예스24, 11~12월 스테디셀러와 인기도서 표지 재해석한 리커버 에디션 한정 판매 실시

예스24, 11~12월 스테디셀러와 인기도서 표지 재해석한 리커버 에디션 한정 판매 실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6.11.02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스24,
11~12월 스테디셀러와 인기도서 표지
재해석한 리커버 에디션 한정 판매 실시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가 연말연시를 앞두고 독자들이 사랑한 책의 표지를 재해석해 새롭게 선보이는 리커버 에디션 ‘리멤버북’ 판매를 11월 1일부터 시작했다.

예스24는 11월부터 연말까지 독자들이 사랑한 스테디셀러나 인기도서의 리커버 에디션을 작품별로 최대 3천권씩 한정 제작해 판매한다.

가장 먼저 선보인 ‘리멤버북’은 예스24 독자투표에서 2014년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외국 작가로 뽑힌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개미’로 베르나르 베르베르를 한국에 알리는 시초가 된 작품이자 1993년 출간돼 현재까지 638쇄 160여만 부의 판매 기록을 달성한 바 있다.

첫 리커버 에디션 ‘개미’는 시각적인 재미를 위해 가상의 공간에 개미가 붙어있거나 움직이는 모습에 홀로그램을 가미해 한정판으로의 소장 가치를 높였다.

예스24는 ‘개미’ 리커버 에디션에 이어 11월 8일에는 올해 예스24 경제경영분야 누적 판매 1위에 오른 ‘명견만리’ 시리즈를, 15일에는 자기계발 분야 누적 판매 1위를 기록한 ‘미라클 모닝’의 리커버 에디션 판매를 시작하며, 12월까지 추가 에디션을 계속해 출시해나갈 예정이다.

조선영 예스24 도서팀장은 “명저를 소장하고자 하는 독자들을 위해 특별한 리커버 에디션을 준비하게 됐다”며 “연말연시에 소중한 사람에게 선물하기에도 적합하다”고 말했다.

예스24 리멤버북에 대한 자세한 설명은 예스24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