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영암 육용오리 농장서 고병원성AI 의심축 확인

영암 육용오리 농장서 고병원성AI 의심축 확인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5.10.20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남도는 영암 육용오리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의심축이 발견돼 농림축산검역본부에 정밀검사를 의뢰했다고 19일 밝혔다.

의심축이 발견된 농장은 도축장 출하 전 검사 과정 중 H5형 AI 양성이 확인됐다.

전라남도는 확산 방지를 위해 사육 오리 1만 7천 마리를 예방적 살처분 조치했으며, 가축방역관과 초동방역팀을 현장에 파견해 이동통제, 소독 등 차단방역을 강화했다.

이와 함께 시료를 추가 채취해 농림축산검역본부에 정밀검사를 의뢰했으며, 검사 결과는 2~3일 후 나올 예정이다.

전라남도는 고병원성 AI의 확산을 막기 위해 거점소독시설을 설치해 축산차량 소독을 강화하고, 모든 시군에서 닭과 오리농장을 대상으로 긴급 전화 예찰을 실시해 폐사체가 발생하면 즉시 검사를 추진하고 있다.

또한 도축장이나 전통시장으로 출하하기 전 모든 오리농장을 빠짐 없이 검사해 이상이 없는 오리만 출하토록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