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고용부, ‘일家양득’ 홈페이지 오픈

고용부, ‘일家양득’ 홈페이지 오픈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5.08.31 2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 가정 양립에 대한 관심과 수요가 높아지는 가운데 9월 1일(화)부터 일家양득 홈페이지(www.worklife.kr)가 운영된다.

비효율적인 근로문화 개선을 통해 일과 가정의 균형을 이끌어내기 위해 마련된 ‘일家양득’ 홈페이지는 관련된 다양한 정보들과 사례들을 소개하며 일, 가정 양립 제도의 허브 역할을 할 것이다.

홈페이지에서는 ‘일, 가정 양립’의 개념을 비롯해 일하는 방식·문화 개선을 위한 다섯가지 핵심분야, 일家양득 캠페인, 지원정책, 언론자료, 동영상, 해외사례 등 다양한 정보가 제공된다.

특히, 일, 가정 양립 관련 지원정책을 근로자와 기업의 필요에 맞게 맞춤형으로 분류하여 소개하고 있으며 일, 가정 양립을 위한 업무 노하우, 여가를 즐기는 방법 등도 함께 게재하여 일, 가정 양립 실천을 유도한다.

고용문화 인식 개선을 위해 마련된 일家양득 캠페인에서는 캠페인 참여기업 리스트와 함께 일, 가정 양립 제도를 도입, 활용하고 있는 우수 사례를 볼 수 있고, 캠페인 참여기업의 근로자가 홈페이지에서 제휴 할인업체의 쿠폰을 출력하여 사용할 수 있게 했다.

한편 이번 홈페이지 오픈을 기념해 일家양득 방해죄목을 알리는 ‘네 죄를 내가 알렸다!’ 이벤트와 ‘일家양득 페이스북 게시글 공유 이벤트’를 열고 국민들과 소통의 기회를 갖는다.

홈페이지에 일, 가정 양립을 방해하는 요인들을 죄목과 내용으로 재미있게 풀어서 적고, 페이스북(www.facebook.com/lifenwork)페이지의 이벤트 게시글을 공유하는 등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아울러 일家양득 홈페이지를 방문하면 ‘일과 삶의 균형 UCC공모전’의 내용도 확인할 수 있다.

나영돈 청년여성고용정책관은 “일하는 방식과 문화의 개선은 근로자의 일, 가정 양립뿐만아니라 기업 입장에서도 꼭 필요한 변화”라고 강조하면서 “비효율적인 근로문화를 개선하는 일家양득 캠페인이 널리 확산되어 일, 가정 양립을 위한 지원이 특혜가 아닌 당연한 배려로 인식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