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모 없는 아이들을 위한 ‘후(後) 캠페인’ 진행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모 없는 아이들을 위한 ‘후(後) 캠페인’ 진행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4.04.28 2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모 없는 아이들을 위한 ‘후(後) 캠페인’ 진행

일산 킨텍스에서 24일부터 4일간 코리아베이비페어(이하 코베)가 열리는 가운데, 부모 없는 아이들을 돕기 위한 ‘후(後)’ 캠페인이 함께 진행된다.

각종 사건 사고로 태어나자마자 버려진 아이들은 점차 늘어나 서울에서만 2010년도 4명이었던 기아 아동 수가 2013년도에는 약 62배 이상 늘어난 250여명에 달한다.

이에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코베를 주관하는 (주)이가전람과 함께, 태어나자마자 버려져 부모의 품에서 성장하지 못하는 아기들에게 후원자를 연결해 주는 캠페인을 벌인다. ‘후(後)’ 캠페인은 아기가 성인이 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경제적인 지원 뿐 아니라 정서적 지지를 유도하도록 돕는다.

후원자의 후원금은 아기들 명의의 통장으로 매월 생계비로 지원되며, 버려진 아기들이 보육원에서 성장한 후 자립연령 (만 18세)이 되면 시설에서 퇴소할 때 자립지원금으로 사용토록 유도할 예정이다.

아기와 1:1 결연후원은 매월 3만원부터 가능하며, 후원자는 아기 소개서와 근황자료를 받을 수 있다.

어린이재단 관계자 최유진 씨는 “세상에 버려지기 위해 태어나는 아기는 없다”며 “이 아이들이 평범한 아이들처럼 건강하고 해맑게 자랄 수 있도록 도와달라”고 전했다.

‘후(後)’ 캠페인은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 9.10홀 출입구에서 진행되며 추첨을 통해 LG꼬망스, 다이치 아기띠 등 감사의 선물을 전한다.

후원문의 1588-194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