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한국관광공사, 관광업계 공동 동해안 관광 홍보 실시

한국관광공사, 관광업계 공동 동해안 관광 홍보 실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4.03.05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해안의 폭설로 침체된 강원지역의 관광경기 회복을 위해 한국관광공사를 비롯해 여행업계가 팔을 걷어붙이고 나섰다.

한국관광공사는 오는 6일부터 양일간 관광공사 임직원 및 한국관광협회중앙회, 한국여행업협회 및 주요 여행사 대표 등이 참가하는 동해안 지역의 폭설 피해 지역 관광자원 및 동계올림픽 시설 투어를 실시한다.

기상청 계측 이래 최고 적설량을 기록한 강원도 동해안 지역은 군 장병, 공무원, 자원봉사자 등 전 국민의 적극적인 제설 동참으로 대부분 도로가 정상 소통이 가능해졌으나, 동해안 지역 횟집과 숙박업소, 주요 관광지 등에는 관광객의 발길이 끊겨 이중고를 겪고 있다.

관광공사는 지난달 25일 강원도, 지자체 및 업계와 공동으로 동해안 폭설 피해 극복을 위한 관광활성화 및 경제살리기 대책회의를 갖고‘Go East! 가자 강원동해안으로!’캠페인을 추진키로 하였으며, 지난달 28일에는 서울 삼성동, 명동 등 시내 중심가에서 대대적인 거리 캠페인을 전개하기도 하였다.

한국관광공사 임용묵 강원권협력단장은 “큰 눈은 그냥 두면 폭설이지만, 발상을 거꾸로 하면 ‘겨울왕국’ 의 멋진 관광자원이 될 수 있다.”며, “큰 피해에도 불구하고 제설 등 어려움을 이겨낸 지역주민에게 힘을 보태기 위해 공사와 협회, 업계 등과 힘을 모아 조기에 동해안 관광 활성화를 실현하겠다.” 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