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지난해 산불 3월에 늘고 소각산불 증가

지난해 산불 3월에 늘고 소각산불 증가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4.01.17 1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은 2013년 산불방지대책 추진결과를 발표하였다. 발표에 따르면 지난해 산불은 전국적으로 296건이 발생하여 552ha의 산림이 피해를 입었다. 봄철 이상 고온현상과 예년보다 건조특보 발령 일수(121일)가 증가되는 불리한 여건 속에서도 선제적 예방활동과 과학적 산불상황관리, 체계적인 진화자원 운용을 통하여 예년에 비하여 약 75%수준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3년 산불 특성을 살펴보면 시기별로 예년(4월, 107건)보다 한 달 여 빠른 3월에 가장 많은 산불(113건)이 발생하였다· 산불발생 원인으로는 입산자 실화(43%→31%)를 제치고 논·밭두렁·쓰레기 등 소각으로 인한 산불이 가장 큰 비중(26%→40%)으로 증가하였다.

산림청 산불방지과 고기연 과장은 “2013년 산불방지대책 추진결과를 토대로 2014년에는 시기·원인별 맞춤형 예방 대책과 가용 진화자원의 효율적 운용, 산불 유관기관과의 협업으로 산불피해가 최소화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