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충남도, ‘편안한 물길 조성’ 사업 211억 투입

충남도, ‘편안한 물길 조성’ 사업 211억 투입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4.01.15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는 올해 ‘편안한 물길 조성 사업’에 모두 211억원을 투입한다고 15일 밝혔다.

3농혁신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편안한 물길 조성 사업은 도내 농어촌지역 소규모 용·배수로를 콘크리트 등으로 구조물화 하는 것으로, 붕괴 및 유실 방지는 물론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올해 사업 대상은 총 연장 155㎞이며, 투입 예산 211억원은 지난해보다 16% 가량 늘어난 규모이다.

한편 도가 지난 2010년 농업인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응답 농업인 1193명 중 954명(80%)이 용·배수로 구조물화를 가장 필요로 하는 사업으로 꼽았다.

또 한국농어촌공사 충남지역본부가 실시한 설문조사(2007∼2010년)에서도 대다수가 용·배수로 구조물화 사업을 요구했다. 지난해 실시한 용·배수로 구조물화 사업 만족도 조사에서는 응답자의 93%가 만족한다고 답했다.

그동안 용·배수로 중 농어촌공사 관리 구역은 전액 국비보조를 받아 개·보수 사업을 시행해 왔으나, 시·군에서 관리하는 용·배수로는 지난 2008년부터 도비와 시·군비를 확보해 구조물화를 추진해 왔다.

지난해 말까지 구조물화를 마친 용·배수로는 2163지구 1023㎞로, 전체의 46%를 완료했다.

도는 앞으로도 편안한 물길 조성을 위한 소규모 용·배수로 정비 사업을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