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내년 연봉협상 불만족 시, 직장인 70% ‘이직’

내년 연봉협상 불만족 시, 직장인 70% ‘이직’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12.31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업포털 커리어가 직장인 779명을 대상으로 내년 연봉협상에 대한 인식을 조사한 결과, 직장인들이 내년 연봉협상 결과로 기대하고 있는 인상 폭은 평균 ‘9%’인 것으로 나타났다.

‘10% 이상~15% 미만 인상’을 기대한다는 직장인이 33.8%로 가장 많았고, ‘5% 이상~10% 미만 인상’ 이 30.9%로 뒤를 이었다. ‘동결’로 만족한다는 직장인도 13.4%였다.

만약 연봉협상 결과가 기대치에 미치지 못할 시에는 직장인의 73.4%가 ‘이직을 고려’한다고 응답했다.

그 중 28.9%의 직장인은 ‘현 회사보다 연봉이 더 높지 않아도 이직하겠다’는 의견을 보였으며, 이직의 최소 조건으로는 평균 ‘270만원’ 더 높은 연봉을 주는 회사면 이직을 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직장인들은 현재 연봉협상의 방식에 대해 ‘협상이라기 보다는 통보에 가까운 방식’(52.7%), ‘불투명한 인사고과 산출 과정’(20.6%), ‘불만을 표출할 수 없는 분위기’(16.8%), ‘관리자의 사적인 감정이 포함’ 등을 문제점으로 꼽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