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보디빌더 출신 우승민 스포츠의학 연구소장, 두 번째 책 출판 화제

보디빌더 출신 우승민 스포츠의학 연구소장, 두 번째 책 출판 화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12.18 1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디빌더 출신 우승민 스포츠의학 연구소장, 두 번째 책 출판 화제

해외파 보디빌더 출신 이지만 현재는 스포츠의학 자문위원으로 활동하는 우승민 소장(우승민 스포츠의학 연구소)의 2번째 건강서적으로 ‘암 운동이 약이다(좋은땅, 1만3000원)’를 출판해 화제다.

2010년 7월 ‘소아비만 탈출’ 출판으로 건강운동 분야 국내 예능 케이블 방송프로그램에 이슈가 될정도로 알려진 우승민 소장은 국내에서는 드물게 보디빌더 출신으로, 미국 스포츠 의학회(ACSM) 정회원, 미국 운동심의협회(ACE)ACE 0.1 CECS,ACSM 1.0 CECS에서 운동을 통한 암 치료 관련 자격증을 취득, 건강운동 분야 최고의 전문가임을 재확인했다.

소속사(스포츠와엔터테인먼트) 장달영 경영고문 변호사는 “이번에 출판한 책에는 암에 대한 소개와 질병유형, 운동전략, 휴식 및 예방전략 등 암 예방 치료에 필요한 모든 내용을 담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스트레칭 운동법, 웨이트 트레이닝 운동법, 스트레스 해소법, 저자 우승민 소장의 허심탄한 가족애환을 독자들에게 솔직담백하게 고백하고 서로 공유하고 소통하는 내용이 수록되어 있다. 이와 함께 암 예방에 좋은 스트레스 해소법은 암으로 고통받는 환자들에게 암을 이겨내는 지침서로 자리잡을 수 있을 것이란 평가를 받고 있다.

이번 저서의 판매 수익금 전액의 10%는 소외계층 소아 암 아동을 돕기 위한 윈바디어프로치 후원회(비영리 민간단체) 기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현재 소셜펀딩(유캔펀딩)에서 소외계층 소아 암 아동을 돕기위한 모금이 진행 중이다.

저자는 “이 책은 다양한 운동방법들을 사진으로 소개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운동으로 예방할 수 있는 거의 모든 운동법들을 소개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