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부산 신항 ‘제 2 컨테이너 검색센터’ 개통

부산 신항 ‘제 2 컨테이너 검색센터’ 개통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12.16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세청은 12월 13일, 지속적으로 물동량이 증가하고 있는 부산 신항(전체 부산항 물동량의 약 63% 처리)에서 ‘제 2 컨테이너 검색센터’ 개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컨테이너 검색기는 밀폐구조의 컨테이너를 개장하지 않고 X-Ray를 투과하여 내장물품을 검사할 수 있어 가짜상품, 불법 농산물·의약품, 불법 총기류 등 밀수행위를 효율적으로 단속할 수 있음은 물론, 개장검사에 따른 검사비용 절감 및 물류지체 해소에도 기여하는 최첨단 검사장비로써, 금번 설치된 컨테이너검색기는 최근에 개발된 신형 기종으로 투과력이 우수할 뿐만 아니라, 유·무기물 구분 등 검색화물 이미지를 가장 정확하게 화면에 구현함으로써 은닉된 밀수품 등 적발에 더욱 효과적일 것으로 기대된다.

관세청은 2000년부터 컨테이너검색기 도입 등을 주요내용으로 하는 ‘조사감시장비 현대화계획’을 수립하고, 부산항 7부두에 컨테이너검색기를 처음 도입한 바 있으며 부산·인천·평택·광양 등 전국 주요항만에 총 14대를 운용하고 있다.

2002년 10월 최초 도입 이래, 컨테이너 속에 은닉한 가짜상품, 금괴, 불법 농산물·의약품 등 총 385건, 시가 약 3,250억원 상당을 적발하였으며, 약 40만대의 컨테이너를 검사함으로써 일일이 개장하여 검사했을 경우 발생했을 추가 물류비용 약 2,100억원을 절감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관세청은 금번 컨테이너검색기 개통식을 계기로 전국 공·항만을 통한 품명위장 불량식품·농산물 밀수 및 총기류 등 사회안전 위해물품의 불법반입을 차단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는 한편, 사전 정보분석을 통한 우범화물 정밀 타겟팅 등 국경감시 활동을 한층 강화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