高물가로 장바구니 가벼운데 보험료라도 줄여?
高물가로 장바구니 가벼운데 보험료라도 줄여?
  • 임종태 기자
  • 승인 2009.05.06 2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보험료 10% 수준, 100세까지 의료비 걱정 ‘끝’
▲ KS자산관리(주)에서 운영하는 인터넷 보험비교사이트(http://news.inr.kr)

최근 경제불황과 고물가로 인해 보험 해약자가 크게 늘고 있다. 그러나 안 하자니 몸 아플 때 걱정되고, 가입하자니 보험료가 부담스러운 게 사실. 그렇다면 의료실비보험에 눈을 돌릴 필요가 있다.

보험사들도 주머니가 얇아진 직장인과 주부들을 위해 2~3만원대 ‘100세 만기 의료실비보험(민영의료보험)’ 상품을 앞다퉈 출시하고 있다.

인터넷 보험비교사이트 운영사인 KS자산관리(주)(http://news.inr.kr)는 “의료실비보험상품 판매 초기에서 60세에서 80세 만기 상품이 주류를 이뤘으나 이제는 보장기간이나 보장폭도 훨씬 다양해진 의료실비보험상품이 속속 출시되고 있다. 때문에 초기 의료실비보험 가입자들도 새로운 보험상품을 꼼꼼히 살펴보고 경제적 부담을 줄이면서도, 자신에게 꼭 맞는 의료실비보험상품 정보를 찾아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생명보험vs손해보험(화재보험)사의 의료실손보장보험의 차이

인터넷 보험사이트 세이브에셋(http://news.saveasset.com/)을 통해 가입요령을 알아봤다. 우선 손해보험사의 의료실비보험은 실제 병원 치료비를 100% 보장해 주는데 반해 생명보험사에서 취급하는 의료실비보험은 치료비의 80%만을 보장하고 있다.

보험설계사들은 “아직까지 민영의료실비보험 가입시 손해보험사의 상품을 가입하는 게 유리 하다. 그러나 앞으로 보험업법에 따라 손해보험사들도 보장한도를 80%로 줄일 수밖에 없기 때문에 지금이 보험가입에 적기다. 지금 보험가입 한다면 보험업법이 바뀐다 해도 100% 다 보장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