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서울시, 뚝섬 자벌레에서 청년작가의 꿈 전시

서울시, 뚝섬 자벌레에서 청년작가의 꿈 전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10.11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본격적으로 가을이 시작되는 10월, 한강의 대표 문화공간인 뚝섬 전망문화콤플렉스 ‘자벌레’에서 <대학생 전시 공모전>을 통해 선정된 대학생들의 미술작품을 최초로 전시한다.

뚝섬 전망문화콤플렉스 ‘자벌레’의 멋진 건물과 어우러지는 ‘청년작가 미술전시’가 10.14(월)~10.19(토)까지 열린다.

미술을 사랑하는 대학생들의 일러스트, 유화, 그래픽 디자인 등 다양한 재료와 주제의 작품을 한자리에서 만나 볼 수 있는 좋은 기회다.

뚝섬 자벌레에서는 그간 기성작가의 사진전이나 미술 관련 동호회 회원들의 작품 등이 주로 전시되었으나, 예술가를 꿈꾸는 대학생들의 작품을 대대적으로 공모하여 전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특히 이번 전시에서는 학생들이 수작업으로 완성한 유화와 일러스트는 물론, 컴퓨터 그래픽을 통해 완성된 삽화, 도안 및 콜라주 작품까지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 밖에도 뚝섬 자벌레에서는 옛사람들이 들려주는 한강이야기를 극으로 표현한‘현장극 신출귀몰’ 공연이 10.26(토)까지 매주 토요일 12:00, 17:00에 2회 펼쳐진다.

시공을 초월해 한강에 나타난 옛사람들이 한강과 사람에 관한 이야기를 들려주는 형식으로 재미와 감동을 함께 느낄 수 있다.

뚝섬한강공원 청담대교 하부에서는 10.26(토)까지 매주 토요일 18:00 ~ 21:00에 색소폰동호회원들의 연주가 무료로 개최된다.

뚝섬 전망문화콤플렉스 ‘자벌레’는 지하철 7호선 뚝섬유원지역 3번 출구로 나와 바로 연결된 통로로 걸어오면 된다. 전시는 매일 10:00~24:00까지 관람할 수 있다.

자세한 문의는 홈페이지(http://www.j-bug.co.kr) 또는 한강사업본부 문화홍보과(☏3780-0758)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