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그대를 지켜주시리라’ 클래식 색소폰 연주 음반 출시

‘그대를 지켜주시리라’ 클래식 색소폰 연주 음반 출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10.01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대를 지켜주시리라’ 클래식 색소폰 연주 음반 출시

‘그대를 지켜주시리라’는 클래식 색소폰 연주 음반으로, ‘기도와 명상을 위한 음악’ 시리즈 다섯 번째이다. 소프라노와 알토, 테너 색소폰 등 곡에 따라 다양한 음색의 색소폰 솔로와 오르간, 클래식 기타, 호른, 클라리넷, 현악 앙상블의 협연, 색소폰 4중주 연주로 풍성하고 웅장하며 다이내믹하고 세련된 느낌을 잘 살렸다. 중세 그레고리안 음악부터 20세기 작품까지 아우르는 폭넓은 레퍼토리로 구성되어 있다. 사운드미러코리아의 황병준 대표가 녹음을 맡았다.(2012 그래미상 수상)

마음을 울리는 매력적인 색소폰 소리와 우리 귀에 익숙한 곡들이기에 더 깊이 음악에 빠져 들게 한다. 두 번째 트랙 ‘주님께서 그대를 축복하시고 지켜주시리라 The Lord Bless You and Keep You’는 영국 최고의 교회음악 작곡가인 존 루터(John Rutter)의 작품으로, 알토 색소폰의 소리가 마음의 안정을 가져다준다. 그의 작품들은 선율이 아름답고 매력적이어서 우리나라에도 많이 알려져 있다. 세 번째 트랙 ‘브라질풍의 바흐 제5번 아리아 Aria - Bachianas Brasileiras No.5’는 브라질 특유의 분위기를 드러내는 리듬과 바흐 음악의 특징적 요소인 대위적 선율의 조화가 새로우면서도 고전적이고 낭만적인 느낌을 준다. 소프라노 색소폰과 기타의 조화가 돋보인다.

일곱 번째 트랙 ‘주님 자비를 베푸소서 Erbarme dich, mein Gott’(마태수난곡 중)는 예수를 세 번 부인한 베드로가 닭이 울자 밖으로 나가 슬피 우는 장면(마태 26, 75)을 노래하는 아리아이다. 베드로가 스승을 외면한 자신의 행동에 대해 비통한 마음으로 탄식하며, 주님께 자비를 구하는 마음이 곡 전반에 걸쳐 절절하게 표현된다.

열 번째 트랙 ‘사랑의 주여 오소서 Veni Jesu Amor Mi’는 가톨릭 성가 173번으로 당대 기악곡의 느린 악장 혹은 미뉴에트 악장을 연상시키는데, 곡의 중반부터 점진적으로 커지며 고음의 클라이맥스에 도달한 후 극히 작은 셈여림으로 곡을 맺는다.

열한 번째 ‘라 칼리파 La Califfa’는 수많은 영화에서 다양한 스타일의 영화음악을 선보인 엔니오 모리코네(Ennio Morricone)의 곡이다. 음악이 워낙 아름다워 영화보다는 영화음악이 더 알려졌다. 소프라노 색소폰으로 주선율을 연주하고, 현악 앙상블과 호른, 클라리넷, 기타가 함께 연주한다. 서정적이면서도 비극적인 영화의 분위기가 잘 드러나며, 듣기만 해도 눈물이 나 가슴을 촉촉이 적신다.

마지막 열네 번째 트랙 ‘카바티나 Cavatina’는 베트남 전쟁을 배경으로 전쟁의 잔인한 현실을 담담하게 묘사함으로써 반전 영화의 고전이 된 영화 <디어 헌터>의 삽입곡으로 유명하다. 서정적이고 차분한 멜로디로 전쟁의 참혹함을 역설적으로 드러내는 아름다운 곡이다. 가사를 붙여 노래로 녹음되면서 더욱 유명해졌다.

<순 서>

1. 자비송 Kyrie (천사 미사곡 中) 그레고리안 2:32
2. 주님께서 그대를 축복하시고 지켜주시리라 John Rutter 2:40
The Lord Bless You and Keep You
3. 브라질풍의 바흐 제5번 아리아 Villa Lobos 4:44
Bachianas Brasileiras No.5 Aria
4. 나 같은 죄인 살리신 J. Newton 6:17
Amazing Grace
5. 하느님의 어린양 Agnus Dei (B단조 미사 中) J. S. Bach 4:54
6. 아리아 Aria E. Bozza 4:23
7. 주님 자비를 베푸소서 J. S. Bach 6:09
Erbarme dich, mein Gott (마태수난곡 中)
8. 얼마나 아름다운가 기쁜 소식을 전하는 이들의 발 G. F. 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