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唐문성공주 '웬쳉'의 대서사시 국내 막 오른다

唐문성공주 '웬쳉'의 대서사시 국내 막 오른다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09.12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1월 1일~3일까지 부산 '영화의 전당'서 개막

唐문성공주 '웬쳉'의 대서사시 국내 막 오른다

티벳, 중국, 말레이시아 등 아시아에서 가장 사랑받는 왕비로 손꼽히는 웬쳉공주(문성공주) 이야기가 국내 최초로 뮤지컬 무대에 오른다.

말레이시아 버자야그룹은 부산시와 말레이시아와의 문화 교류의 일환으로, 독특한 안무와 연출로 세계 공연계의 주목을 받고 있는 중국 당나라 웬쳉공주 이야기를 뮤지컬로 담아낸 대서사시 '프린세스 웬쳉'을 오는 11월 1일부터 3일까지 3일간 부산 '영화의 전당' 하늘연 극장에서 개막한다고 밝혔다.

웬쳉공주는 중국 당태종의 사촌 강하왕 '리다오종(李道宗)'의 딸 '옌'으로, 7세기초 티벳을 통일한 토번(티벳)왕국의 영웅 '송첸감포(604~650)'왕과 정략결혼하기 위해 공주로 책봉된 비운의 여인이다.

송첸감포는 수도인 나사(지금의 라싸)에 공주를 위한 거대한 포탈라궁을 지어놓고 청해성 악릉호까지 직접 마중나오는 등 웬쳉공주를 특별히 사랑했다고 한다.

꽃다운 나이에 중국을 떠난 웬쳉공주는 각종 곡식과 채소종자, 약재, 공예품, 진귀한 보석과 석가모니상, 경전 360권 등 화려한 중국의 문화와 기술을 티벳에 전달했으며, 차를 보급하고, 문자를 창제하게 했고, 무엇보다 티벳불교를 일으키는데 결정적으로 기여했다고 전해진다.

웬쳉공주의 동상은 티벳 라사의 파탈라 사원에 세워져 있으며, 지금도 티벳 뿐 아니라 중국과 말레이시아, 동남아에서도 지금까지 가장 사랑받는 공주로 기억되고 있다.

뮤지컬 '프린세스 웬쳉'은 1,300년전 웬쳉공주가 중국을 떠나 황량한 사막과 우박, 눈 덮힌 산과 같은 험한 실크로드를 지나며 벌어지는 기나긴 여정에 대한 실화를 바탕으로 전세계 여성의 심금을 울린 중국 당나라 웬쳉공주의 대서사시를 웅대한 뮤지컬로 재현했다.

말레이시아 최고의 뮤지컬 배우가 대거 출연한 '프린세스 웬쳉'은 150분 공연시간 내내 매혹적인 노래와 웅장한 음악, 화려한 군무와 스펙타클한 장면 등 숨죽이는 긴장감과 감동을 느낄 수 있다.

뮤지컬 '프린세스 웬쳉'은 말레이시아가 관광객 유치를 위해 대대적으로 벌이고 있는 2014년 말레이시아 방문의 해(Visit Malaysia 2014) 'Truly Asia' 행사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뮤지컬 '프린세스 웬쳉'은 2008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의 이스타나부다야에서 초연한 이후, 대만 타이페이, 중국 베이징, 시안, 싱가포르 등에서 공연하며 호평과 찬사를 받았다. 또한, 제7회 BOH 카메로니안 아츠 어워드(Cameronian Arts Awards)에서 14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되어 5개 부문에 수상한 바 있는 대작이다.

극작가겸 연출을 맡은 '호 린 후웨이(Ho Lin Huay)'는 '아시아 뮤지컬 프로덕션' 창립자로 2009년 카메론 아츠 어워드 뮤지컬 부문에서 최고 연출상과 최고 극작가상을 수상했으며, 음악감독 'Imee Ooi'는 2009년과 2010년 카메로니안 아츠 어워드 뮤지컬 극부문 최고음악상을, 안무가 '미셀(Michell)'과 '찬수렝(Chan Soo Leng)'도 카메로니안 최고안무가상을 다수 수상하는 등 말레이시아 최고 뮤지컬 전문가들이 대거 참여했다.

이번에 뮤지컬을 공연하는 아시아 뮤지컬 프로덕션(Asia Musical Productions Sdn Hhd)은 1999년에 설립돼 뮤지컬 전문공연사로 '프린세스 웬쳉', '싯다르타(Siddhartha)', '보름달에 대해(about full moon)', 'the perfect circle', '키타(Kita)', '싱잉 마켓(Singing Market)' 등 브로드웨이 수준의 뮤지컬을 제작해 말레이시아는 물론 싱가포르, 남아프리카, 인도네시아,중국, 대만 등 전세계에서 공연하였으며, 25만명 이상의 관객이 공연을 관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