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원 서비스 점검, 서울시민이 직접 나선다
공원 서비스 점검, 서울시민이 직접 나선다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08.26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의 공원에 시민 암행어사가 뜬다.

서울시는 지난 7월 24인으로 구성된 ‘푸른서울 시민협력단(가칭)’ 24인을 발족하고 그 첫번째 활동으로 ‘미스터리샤퍼’(Mystery Shopper, 고객 가장 모니터 요원)로 서울의 공원 서비스 점검에 나선다고 밝혔다.

‘푸른서울 시민협력단(가칭)’은 공원녹지 분야에 철학과 애정을 가진 20대~60대까지 다양한 연령층이 모인 시민모임으로 지난 7월 31일(수) 24인을 발족했다.

평소에도 공원 녹지분야에 관심이 많고 시민의 입장에서 철학을 담아 목소리를 높였던 시민들로 구성된 ‘푸른서울 시민협력단(가칭)’은 서울의 주요 공원 21개소를 돌며 서비스 점검에 나설 계획이다.

이들은 신분을 밝히지 않은 채 고객을 가장하는 미스터리샤퍼로 활동하고 매점·음식점 바가지 요금 및 서비스 상태, 고객응대 태도, 공사장 안전관리, 축대·옹벽·경사지 관리, 놀이·운동시설 관리 등 공원 서비스 상태를 체계적으로 점검한다.

연일 계속되는 폭염을 피해 공원으로 모여드는 시민의 안전과 쾌적한 환경 조성을 위하여 편의시설과 시설물 관리상태를 시민들 입장에서 불시에 점검할 예정이며 성수기와 한파 등 계절 상황에 따라 시설물, 녹지대, 휴게시설을 탄력적으로 집중 점검 할 계획이다.

이렇게 점검한 결과를 상호 토의하여 우수한 공원사례는 널리 전파·공유하여 독려하고, 문제점은 서울시에 알려 개선토록 하는 등 계속적으로 활성화 시킬 계획이다.

‘푸른서울 시민협력단(가칭)’ 대표로 활동하고 있는 한희성(50대)씨는 “넓은 공원을 둘러보고 모니터링을 하는 일이 마냥 쉽지는 않지만 시민으로서 지역 사회를 가꾸는 활동에 참여한다는 것에 보람을 느끼며, 공원에 더 관심을 갖고 공부하는 기회가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제 서울의 공원이 시민이 즐겨 찾는 대표적인 쉼터가 된 만큼 공원내 서비스와 시설물에 대한 만족도를 높이기 위하여 지속적으로 공원 모니터링을 실시해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스폰서링크
파울러스 도자기/주방용품 전문 쇼핑몰, 키친, 리빙웨어, 유리, 커피잔, 텀블러, 패브릭, 그릇 홈세트 등 판매
안산 전지역 안산신축빌라매매, 최다매물 보유, 분양, 투룸, 쓰리룸, 복층빌라 http://안산신축빌라매매.com/
의료실비보험추천 보험비교샵 - 보험비교,민영의료보험,병원비보험 [클릭] 실비보험비교사이트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가격비교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
다이렉트암보험암보험비갱신형- 국내 주요 보험사의 암보험을 한눈에 쫙~ 암보험비교사이트 아파도 다쳐도 보상받는 실비보험~보험사별로 비교가입해야~ 의료실비보험료계산

다이렉트암보험 보험비교닷컴 운전자보험비교사이트자동차보험다이렉트만원운전자보험치아보험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