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안중근 의사 의거 100주년 기념 캠페인’ 추진

‘안중근 의사 의거 100주년 기념 캠페인’ 추진

  • 임종태 기자
  • 승인 2009.09.01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09년 10월 26일, 전세계에 민족혼을 떨쳤던 청년 안중근, 그가 100년의 시간을 넘어 대한민국의 이름으로 다시 태어난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유인촌)는 안중근 의사 의거 100주년을 기념하여, 국민의 얼굴 및 손도장 이미지를 모아 안중근 의사의 얼굴과 손을 형상화하는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안중근 의사가 탄생한 9월 2일을 시작으로 9월 30일까지 ‘안중근, 2009년의 대한민국을 만나다’라는 온라인 이벤트(http://an100years.korea.kr)를 통해 국민의 얼굴 이미지를 모아 안중근 의사의 얼굴 형상을 완성하는 ‘모아주세요!, 안중근 의사가 다시 태어납니다*’를 진행하고

* 국민이 온라인 및 휴대전화를 통해 이벤트페이지에 올려준 1만명(예정)의 얼굴 사진(댓글 포함)을 모아 ‘안중근 의사의 얼굴 모양’을 완성하는 이벤트(2009. 9. 2. ~9.30)

문화체육관광부 후원으로 민간에서 지난 6월부터 추진하고 있는 오프라인 행사인 ‘대한국인 손도장 프로젝트*’를 소개한다.

* 홍보전문가 서경덕씨와 대학생 모임이 전국을 순례하며, 국민 3만명(예정)의 손도장을 현수막에 직접 찍어 ‘안중근 의사의 손 모양’을 완성하는 이벤트 (2009. 6. 3.~9.27)

이번 행사를 통해서 형상화된 안중근 의사의 얼굴 및 손 이미지는 대형 현수막(얼굴:가로20m×세로20m, 손도장: 30m×50m)으로 제작되어, 10월 26일 안중근 의사 의거일에 맞추어, 문화부(의사 얼굴)와 KT 광화문 지사(의사 손)의 건물 외벽에 거치, 일반에 공개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안중근 의사와 관련된 사실을 되새겨 볼 수 있는 ‘안중근 의사 퀴즈풀기 이벤트', 안중근 의사의 이모티콘을 무료로 나누어주는 ’메신저에 이모티콘 달기 이벤트‘를 진행한다.

안중근 의사는, 삼흥·돈의 학교 교장으로 계몽운동에 앞장선 교육인이자, 국채보상운동을 실천한 경제인이었으며, 나라의 독립을 위해 몸바친 의병장이자, 동양평화론을 제창한 선각자였다.

을사조약(1905년)이 체결되는 것을 보고, 삼흥학교 및 돈의학교를 통해 인재양성에 힘썼으나 국운이 극도로 기울자, 합법적인 방법으로 나라를 구할 수 없다고 판단, 1906년 의병운동에 참가하였다.

1909년, 동지 11명과 죽음으로써 나라를 구할 것을 맹세하고 동의단지회(同義斷指會)를 결성하였으며, 그해 10월 26일, 침략자 이토 히로부미를 하얼빈에서 사살, 현장에서 체포되어 뤼순감옥에 수감되었고, 1910년 일제에 의해 사형되었다.

안중근 의사는 우리나라의 독립과 평화를 위해서 온몸을 바치신 분으로, 국내외 국민이 온·오프라인을 통해 참여하여 완성한 안중근 의사의 형상물 전시는 오늘을 사는 우리들에게 나라사랑의 정신을 되돌아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안중근 의사의 얼굴 완성 이벤트’ 참여는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며, 대한국인 손도장 프로젝트’는 동 페이지에 게시되는 일정과 장소를 참고하여 참여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