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 다리 밑, 복합문화휴게공간으로 탈바꿈
한강 다리 밑, 복합문화휴게공간으로 탈바꿈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07.12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회색 시멘트로 무미건조하던 한강 다리 밑이 거리극, 마임, 댄스, 악기연주와 같은 거리공연이 펼쳐지고 사방치기, 윷놀이 등 전통놀이를 체험할 수 있는 복합문화휴게공간으로 탈바꿈했다.

또, 내리쬐는 태양을 피할 곳이 부족했던 난지·광나루 등 9개 한강공원엔 경관이 좋은 곳에 대형 그늘쉼터를 조성, 시민들이 시원한 바람을 맞으며 여름철 무더위를 피할 수 있다.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올 여름 시민들이 보다 시원하고 편안한 한강공원을 즐길 수 있도록 한강 다리 밑 14곳에 휴게공간을, 9개 한강공원 내엔 그늘쉼터 20개소를 조성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는 시민들이 한강에서 저렴한 비용으로 캠핑, 수영장 물놀이, 래프팅, 공연 등을 즐길 수 있도록 마련한 <한강 행복몽땅 프로젝트> 일환으로, 14곳의 경우 서울시계 한강교량 23개 하부를 전수 조사해, 면적이 넓고 유동인구가 많은 곳을 선정했다.

먼저 14곳 중 한강공원 내 넓고 가장 시원한 장소로 손꼽히는 다리 밑. ‘잠실대교’와 ‘한남대교’ 남단 하부에서는 윷놀이, 사방치기와 같은 전통놀이부터 거리예술가들이 펼치는 거리극, 마임 등 다양한 거리공연을 무료로 감상하면서 재미있게 놀면서 쉬었다 갈 수 있다.

이곳에 만들어진 간이무대에서 사전 선발된 ‘한강 거리공연예술가’ 67개 팀이 거리극, 마임, 댄스, 악기연주 등 다양한 퍼포먼스를 펼치며, 바닥에는 윷놀이, 사방치기, 팔자놀이 등을 즐길 수 있는 선을 그려 어른과 아이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전통놀이공간도 조성했다.

특히 한남대교 남단 하부에서는 7.20~8.10까지 매주 금, 토요일에 ‘다리 밑 영화제’도 진행될 예정이니 놓치지 말자.

이외에도 시원한 강바람을 맞으며 한 수 두는 것을 즐기는 어르신들을 위해서 바둑(장기)을 즐길 수 있도록 테이블을 설치했다.

성산대교 북단, 광진교 남단 등 나머지 12곳 다리 밑엔 의자(120개), 평상(25조)등을 설치해 가족, 연인 등과 열대야를 피해 가볍게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했다.

 


스폰서링크
파울러스 도자기/주방용품 전문 쇼핑몰, 키친, 리빙웨어, 유리, 커피잔, 텀블러, 패브릭, 그릇 홈세트 등 판매
안산 전지역 안산신축빌라매매, 최다매물 보유, 분양, 투룸, 쓰리룸, 복층빌라 http://안산신축빌라매매.com/
의료실비보험추천 보험비교샵 - 보험비교,민영의료보험,병원비보험 [클릭] 실비보험비교사이트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가격비교사이트
다이렉트암보험비교- 국내 주요 보험사의 암보험을 한눈에 쫙~ 비갱신형암보험비교사이트 아파도 다쳐도 보상받는 실비보험~보험사별로 비교가입해야~ 의료실비보험료계산

다이렉트암보험 보험비교닷컴 운전자보험비교사이트자동차보험다이렉트 암보험비교사이트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