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커리어, ‘구직자 취업선호도’ 설문조사 결과 발표

커리어, ‘구직자 취업선호도’ 설문조사 결과 발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3.07.09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업포털 커리어가 남, 녀 구직자 587명을 대상으로 ‘취업선호도’에 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남성 취업준비생이 가장 취업하고 싶은 분야에는 ‘IT/정보통신’이, 여성 취업준비생이 가장 취업하고 싶은 분야는 ‘유통/무역업’이 꼽혔다.

남성 구직자의 경우, 가장 많은 응답자인 28.3%가 취업하고 싶은 직종으로 ‘IT/정보통신’을 선택했다. 다음으로 ‘미디어/출판/연예’(14%), ‘유통/무역업’(10.1%), ‘공공/교육업’(8.4%), ‘금융업’(7.7%), ‘제조업’(7%) 등의 순이었고, ‘영업직’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는 5.2%에 그쳤으며 ‘식음료/외식업’은 가장 낮은 비율인 1.4%를 차지했다.

여성 구직자는 취업 희망 직종 1위로 ‘유통/무역업’(22.3%)을 꼽은데 이어 ‘공공/교육업’(11.7%), ‘미디어/출판/연예’(11.7%), ‘호텔/관광업’(10%), ‘금융업’(8.3%), ‘건설업’(8.3%), ‘IT/정보통신’(6.7%), ‘식음료/외식업’(6.7%), ‘제조업’(6.7%)의 순으로 취업을 선호했으며, 여성 구직자 역시 ‘영업직’에 대한 선호도는 4.7%에 그쳤다.

그렇다면 남, 녀 구직자가 직업을 선택하는 기준에는 차이가 있는 것일까.

남성 구직자는 상위 직종을 선택한 기준으로 ‘연봉’(22.1%)을 가장 우선순위에 두었다. 이어 ‘적성’(14.7%), ‘성취감’(12.8%), ‘부모님의 기대’(12.1%), ‘대외인지도’(11%), ‘장래성’(10%), ‘전공’(6.6%) 등의 순이었다.

반면 여성 구직자가 직종을 선택하는 기준은 ‘적성’(20.9%)이 가장 큰 비율을 차지했다. ‘성취감’(15.9%), ‘장래성’(14.3%)등이 뒤를 이었고, 남성 구직자들에게 가장 중요한 기준이었던 ‘연봉’은 13%로 4위를 차지했다. 또한 남성 구직자가 4위에 꼽았던 ‘부모님의 기대’는 여성 구직자에겐 4%로 최하위의 기준으로 조사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