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삼보, 16:9 풀HD 모니터 라인업 강화

삼보, 16:9 풀HD 모니터 라인업 강화

  • 안성호 기자
  • 승인 2009.08.10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보컴퓨터(www.trigem.co.kr)는 삼보만의 개성을 잘 나타낸 패밀리룩 디자인과 영화관 화면과 같은 16:9 화면 비율을 갖춘 풀 HD 모니터 3종과 HD 모니터 1종 등 4종의 신제품을 출시, 하반기 모니터 라인업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삼보가 8월부터 선보이는 LCD 모니터 4종은 영화관과 같은 16:9 와이드 화면 비율을 갖춰 멀티미디어 감상에 최적화됐다. 사양에 따라 풀HD 및 HD급 화질을 구현해 생생한 화면을 즐길 수 있다. 디지털로 영상 신호를 전달하는 DVI(Digital Video Interface) 포트를 기본 탑재해, 디지털 TV와 연결하면 온 가족이 영화를 함께 감상할 수 있는 ‘안방극장’을 구현한다. 최대 20,000:1 동적 명암비를 지원, 영상을 볼 때 풍부한 질감을 느낄 수 있다. 2ms(밀리세컨드)의 빠른 응답속도로 화면 움직임이 격렬한 최신 게임을 할 때 유리하다.

디스플레이 밝기나 명암을 PC 제어판에서 별도 설정하는 번거로움 없이도 모니터에 내장된 버튼으로 표준모드, 인터넷모드, 영화모드, 게임모드 등을 설정할 수 있어 편리하다. 게임을 할 때는 16:9 비율 화면을 간단한 모니터 버튼 조작을 통해 4:3 비율 화면으로 쉽게 바꿀 수 있어 게임용으로도 최적화됐다.

삼보는 이번에 선보이는 모니터 4종에 삼보만의 개성을 갖춘 ‘TG삼보 패밀리룩’ 디자인을 적용했다. 삼보 데스크톱 브랜드인 드림시스 뿐만 아니라 최근 출시되는 데스크톱 케이스에 무난하게 어울리는 고광택 블랙 칼라에 날렵한 외관을 지향했다.

신제품 4종 중 60cm(23.6”, 24형) 크기의 ‘TGL 2400A’는 16:9 풀HD 화면과 20,000:1 동적 명암비, 내장 스피커, 디지털 신호 전송에 특화된 HDMI 포트 등을 갖춰 자체 영화감상뿐만 아니라 디지털 TV와 연결해도 생생한 화질과 음향을 제공한다. 소비자가는 44만 9천원이다. 삼보는 이 밖에도 화면 크기와 성능을 달리한 58.4cm(23”) 화면의 ‘TGL2300A’, 55cm(21.6”) 화면의 ‘TGL2250A’, 51cm(20”) 화면의 ‘TGL 2000A’ 등 24형부터 20형까지 다양한 라인업으로 하반기 고화질 LCD 모니터 시장을 적극 공략할 전략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