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하나은행, IRP 연금 개시 손님 퇴직연금 수수료 전액 면제 시행

하나은행, IRP 연금 개시 손님 퇴직연금 수수료 전액 면제 시행

  • 권혁교 기자
  • 승인 2023.03.31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은행이 개인형 IRP 가입자 대상으로 퇴직연금 수수료 전액 면제를 시행한다

하나은행(은행장 이승열)이 개인형 IRP 가입자 중 연금을 개시하는 손님의 퇴직연금 운용 및 자산관리수수료 전액 면제, 장애인과 이들을 지원하는 사회복지 서비스 제공기관을 대상으로 퇴직연금 수수료의 감면 확대를 31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먼저 하나은행은 △연금을 개시하는 개인형 IRP 가입 손님들에게 최대 연 0.4%까지 부과되는 퇴직연금 운용 및 자산관리수수료를 전액 면제 실시한다.

이를 통해 개인형 IRP 연금 개시 손님은 실질 연금액 증가 효과를 얻게 된다. 예를 들어 개인형 IRP 자산 3억원, 10년간 연 4% 수익률로 연금을 수령하는 가입자는 최대 660만원 수준의 수수료가 면제돼 해당액만큼 연금 실수령액이 증가한다.

또한 하나은행은 기존 ‘사회복지사업법’상 사회복지시설, ‘장기요양보험법’에 따른 장기요양기관에 적용했던 DB 및 DC 제도 퇴직연금 운용 및 자산관리수수료 감면 제공을 사회복지 서비스 제공기관에도 확대 적용될 수 있도록 맞춤형 제도 개선을 완료했다.

이에 따라 △‘장애인 활동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른 활동 지원기관 △‘장애아동 복지지원법’에 따른 발달재활서비스 제공기관 △지자체 등으로부터 지정을 받은 언어발달 서비스 제공기관도 퇴직연금 운용 및 자산관리수수료 50% 감면이 적용된다. 더불어 △장애인 등록증 소지자가 가입한 개인형 IRP의 퇴직연금 운용 및 자산관리수수료도 50% 감면 적용된다.

한편 하나은행은 퇴직연금자산 증대를 위한 제도적인 지원 강화 외에 자산관리를 통해서도 실질 수익률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상품을 퇴직연금 가입자에게 제공 중이다. 은행권 최초로 원금보존추구형 ELB 상품 출시 및 판매, 증권사에서만 취급하던 ETF 가입 및 올해 3월부터는 IRP 및 DC 가입자에게 채권 직접 투자 서비스를 제공 중에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