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신한카드, 모바일 전자고지 시장 본격 공략 나선다

신한카드, 모바일 전자고지 시장 본격 공략 나선다

  • 권혁교 기자
  • 승인 2022.11.25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카드(사장 임영진)가 전자문서유통 서비스 전문기업 포뎁스(대표 강재식)와 모바일 전자고지 시장 확대를 위한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양사는 안중선 신한카드 라이프인포메이션그룹 부사장과 강재식 포뎁스 대표이사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을지로 신한카드 본사에서 제휴 조인식을 가졌다.

신한카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신한은행, 신한금융투자 등 그룹사를 비롯 지자체 및 공공기관, 금융사 등의 모바일 전자고지 서비스를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전자고지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는 신규 수요를 포뎁스와 함께 발굴해 고객이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넓혀 나가기로 했다.

포뎁스는 국내 전자문서유통 서비스 분야 선두 업체로 국민건강보험공단, 국세청 등 행정기관은 물론 민간기업의 모바일 전자고지 발송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문 기업이다. 신한카드는 포뎁스의 모바일 전자고지 서비스 기술력과 민·관을 아우르는 신한카드의 제휴영업력을 바탕으로 국내 모바일 전자고지 시장 공략을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신한카드는 9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공인전자문서중계자 인증을 카드업계 최초로 획득, 신한플레이 앱을 통해 국민비서 알림서비스 및 전자증명서 발급 서비스인 ‘신한pLay주민센터’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며, 2019년 전자고지결제업(EBPP)서비스를 최초로 론칭, 고지부터 납부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안중선 신한카드 부사장은 “향후 지속적으로 성장할 모바일 전자고지 시장에서 양사의 시너지를 통해 경쟁력을 갖고 사업을 추진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신한플레이가 생활파트너로서 더욱 편리한 라이프앤파이낸스 플랫폼으로 역할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