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발란, ‘발란 익스프레스’ 론칭 7개월 만에 주문액 2000억원 달성

발란, ‘발란 익스프레스’ 론칭 7개월 만에 주문액 2000억원 달성

  • 권혁교 기자
  • 승인 2022.11.22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럭셔리 플랫폼 발란(대표 최형록)이 발란 익스프레스 서비스 론칭 7개월 만에 누적 주문 금액 2000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발란이 3월 론칭한 ‘발란 익스프레스’는 고객이 오후 1시 전까지 결제하면 당일 밤에 받아볼 수 있는 ‘오늘 도착’과 당일 출고하는 ‘오늘 출발’ 서비스를 제공한다. 고객은 매월 평균 4000여 건씩 추가되는 발란 익스프레스 전용 서비스 상품을 통해 다양한 럭셔리 상품을 빠르게 받아볼 수 있는 배송 경험을 누릴 수 있다.

4월부터 10월까지 발란 익스프레스의 총주문 건수는 약 45만 건(전체 주문 95만 건의 47%), 누적 주문 금액은 약 2000억원을 달성했다. 그중 5월의 주문 건수와 주문 금액이 가장 높았으며 각각 약 9만4000건과 439억원을 기록했다. 5월에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됐지만, 비대면 쇼핑에 익숙한 고객들이 다양한 브랜드의 상품을 한눈에 비교하고 본인이 원하던 상품을 쉽게 찾는 등 럭셔리 쇼핑을 편하고 빠르게 즐기는 방법을 선호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제품 구매 시 당일 출발하는 오늘 출발을 가장 많이 이용한 지역은 경기(12만3000건)였으며, 그 뒤를 이어 △서울(8만5000건) △인천(2만6000건) △부산(2만3000건) △대구(1만7000건)로 나타났다. 이용자 연령은 20·30세대가 전체 주문자의 48%를 차지했으며, 20대 주문 건수가 10만9000건으로 가장 많은 이용률을 보였다. 뒤이어 30대와 40대가 약 10만1000건, 7만9000건을 기록해 20대부터 40대까지 다양한 연령층이 럭셔리 상품도 빠르게 배송받는 경험을 선호하는 것으로 분석된다.

카테고리에서는 △여성 △남성 △골프 순으로 많은 주문 건수를 기록했으며, 그중 남성은 의류를, 여성은 가방을 가장 많이 구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발란이 3월 프리미엄 골프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골프 전문관을 론칭한 가운데, ‘골프 성수기’라 불리는 2분기 주문 건수가 3분기 대비 31% 높은 9만 건을 기록한 점도 눈에 띈다.

최형준 발란 최고운영책임자(COO)는 “발란 익스프레스 서비스는 럭셔리 쇼핑의 배송 경험을 개선하기 위한 첫 출발이었으며, 숨은 고객의 니즈를 발굴하면서 단기간에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낼 수 있었다”며 “발란은 퀵 커머스의 물류 효율을 지속해서 높일 계획이며, 장기적으로는 럭셔리 고객 맞춤형 배송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