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아’ 김설현, 번아웃 직장인 일상 ‘공감캐 예고’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아’ 김설현, 번아웃 직장인 일상 ‘공감캐 예고’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2.11.18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직장인 김설현, 출퇴근 지하철 안 ‘멍 때리기’ 공감 UP
사진 제공 : KT스튜디오지니
사진 제공 : KT스튜디오지니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아’ 김설현이 번아웃 직장인 모습으로 공감을 부른다. 

지니 TV 오리지널 드라마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아’(연출 이윤정 홍문표/극본 홍문표 이윤정/기획 KT스튜디오지니/제작 지티스트/이하 ‘아하아’)가 11월 21일 첫 방송된다. 일상에 지친 사람들을 위한 ‘쉼표 찾기’ 드라마를 예고한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아’는 김설현, 임시완, 그리고 ‘커피프린스 1호점’으로 유명한 이윤정 감독의 조합으로 첫 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연일 상승시키고 있다. 

이런 가운데 ‘아하아’ 측은 번아웃 직장인이 된 김설현의 1회 스틸컷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김설현은 낙오되지 않기 위해 치열하게 살아온 20대 직장인 이여름 역을 맡았다. 극 중 여름은 번아웃에 무작정 회사를 그만두고 낯선 바닷가 안곡마을로 떠난다. 

공개된 사진 속 출퇴근 지하철 안에서 시간을 보내는 여름의 모습이 담겨 있다. 직장, 집, 직장, 집을 오가는 일상 속 여름은 넋이 빠진 표정이다. 귀에 이어폰을 꽂은 채 휴대폰을 무기력하게 바라보는 여름의 모습, 현실 지하철을 그대로 옮겨 놓은 듯한 출퇴근 풍경이 격한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아하아’ 1회에서는 여름이 왜 아무것도 하지 않기로 결심하게 됐는지, 일련의 사건들을 겪는 여름의 상황이 몰입도 있게 그려질 예정이다. 매일 반복되는 하루 속 여름이 문득 깨닫게 된 것은 무엇일지, 여름이 인생 파업을 결정하게 된 사연은 무엇일지, ‘아하아’ 첫 방송에 관심이 집중된다. 

제작진은 “남들 눈치 보느라 자기 자신을 챙기지 못하며 살아온 여름이 처음으로 용기 있는 선택을 한다. 김설현이 치열하게 살아온 여름이의 감정에 몰입해 여름이 그 자체가 됐다. 첫 회 많은 공감을 불러일으킬 여름이의 이야기와 인생캐릭터를 만난 김설현의 도약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번아웃 직장인으로 몰입을 이끌 김설현의 활약이 예고된 지니 TV 오리지널 드라마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아’는 11월 21일 밤 9시 20분 ENA 채널에서 첫 방송되며, 지니 TV, seezn(시즌)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