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오스트리아 친구들, 양 머리+미역국 ‘찜질방 근본 조합’ 완성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오스트리아 친구들, 양 머리+미역국 ‘찜질방 근본 조합’ 완성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2.11.17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오스트리아 미아, K-드라마 덕후의 소원 성취 여행기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사진제공 :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오스트리아 친구들이 미역국 먹방을 선보인다.

11월 17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오스트리아 세 친구가 한국의 찜질방을 즐기는 모습이 공개된다.

K-드라마에 푹 빠져 있는 미아는 여행 전부터 한국의 찜질방을 위시리스트로 뽑았다. 오스트리아에서 여행 계획을 세울 때부터 찜질방은 꼭 가야 한다고 강조했던 미아는 부산 여행을 마무리하며 친구들을 찜질방으로 이끈다. 특히 미아는 찜질방에 입장하자마자 직원에게 ‘양 머리’하는 법을 배워 기쁨을 감추지 못한다고. 드라마 주인공처럼 양 머리를 완벽하게 장착한 친구들은 하루 동안 쌓인 피로를 풀어내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

그런가 하면 이날 친구들은 찜질방의 시그니처 메뉴인 미역국에도 도전한다. 바다가 없는 오스트리아에서는 해조류를 먹지 않기 때문에 친구들에게는 인생 첫 미역국이었다고. 기대 반, 걱정 반의 마음으로 조심스럽게 미역국을 먹던 친구들은 곧바로 미역국에 입맛을 사로잡혀 폭풍 먹방을 선보인다.

한편, 미역국을 먹던 친구들은 미역국 속 낯선 식재료에 당황한다. “혹시 눈알 아니냐”는 아스트릿의 엉뚱한 추측에 친구들은 물론 스튜디오에서도 깜짝 놀라 웃음을 멈추지 못한다는 전언이다.

과연 친구들이 얘기한 미역국 속 ‘눈알’의 정체는 무엇일지 11월 17일 목요일 저녁 8시 30분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