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MBC ‘라디오스타’ 前 야구선수 유희관, 첫 출격! 잊을 수 없는 시구 지도 회상! 갑자기 파격 행동을 시도했던 톱스타의 정체는?

MBC ‘라디오스타’ 前 야구선수 유희관, 첫 출격! 잊을 수 없는 시구 지도 회상! 갑자기 파격 행동을 시도했던 톱스타의 정체는?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2.08.17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느림의 아이콘’ 유희관, 101승 달성한 슬로우볼 덕분에 ‘이것’ 홍보대사에 발탁됐다!
MBC ‘라디오스타’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전 야구선수 유희관이 ‘라디오스타’에 첫 출격해 잊을 수 없었던 시구를 회상한다. 자신에게 갑자기 뽀뽀를 시도한 톱스타가 있다고 밝혀 정체가 누구인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오늘(17일) 밤 10시 3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연출 이윤화)는 류승수, 김규리, 김호영, 유희관이 출연하는 '알아 두면 쓸 데 있는 신기한 잡학사전' 특집으로 꾸며진다.

한국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선발투수로 활약했던 유희관은 다른 투수들과는 달리 구속이 낮은 느린 공을 던지면서도 무려 101승을 달성하는 기록을 세웠다. 지난 1월 은퇴를 선언한 후, 현재 야구 해설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라디오스타’에 첫 방문에 유희관은 선수 시절 뒷이야기를 솔직하게 털어놓으며 존재감을 발산한다. 먼저 그는 101승을 달성하게 만든 슬로우볼 덕분에 ‘느림의 아이콘’이라는 별명이 생겼다고. 이로 인해 ‘이것’ 홍보대사까지 발탁됐다고 밝혀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어 유희관은 연예인 시구 코칭을 자주 맡았다며 직접 지도한 스타들을 언급한다. 그러면서 자신에게 파격적인 행동을 한 톱스타가 있었다고 털어놓는다. 과연 유희관에게 파격 시도했던 인물이 누구였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 유희관은 최연소 야구 해설위원으로 등극한 소감을 전한다. 그는 은퇴 직후 지상파 3사 방송사에서 러브콜을 받은 사연을 공개한다. 그러면서 은퇴 후에 더 바빠졌다고 근황을 공개한다. 

이날 유희관은 과거 미국방송까지 진출했던 일화를 전하면서 야구계 관종(?)다운 면모를 드러낸다. 그는 ‘라디오스타’에서 파격 댄스를 비롯해 자신의 닮은꼴들을 공개하는 등 매력을 대방출한다고 해 본방사수 욕구를 자극한다.

유희관에게 파격적인 시도를 했던 톱스타의 정체는 오늘(17일) 수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