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신한라이프빛나는재단, 결식 우려 아동 500명에 1억원 상당 건강식 지원

신한라이프빛나는재단, 결식 우려 아동 500명에 1억원 상당 건강식 지원

  • 박현숙 기자
  • 승인 2022.08.04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라이프의 사회공헌재단인 신한라이프빛나는재단(이사장 성대규)은 여름방학 중 결식 우려가 있는 서울지역의 취약계층 아동 500명에게 1억원 규모의 건강 식단 2000끼를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신한라이프빛나는재단은 2020년부터 방학 기간 중 돌봄 사각지대에 놓여 결식으로 어려움을 겪는 아동에게 매주 1회 건강식 키트를 지원해 왔다. 현재까지 1800명의 아동에게 총 1만2400끼의 건강 식단을 제공한 바 있다.

건강 키트는 8월 한 달간 매주 1회 새벽 배송으로 제공된다. 식단은 성장기 아동이 균형 잡힌 영양소 섭취가 가능하도록 전문 영양사가 △국 2종 △주찬 2종 △부찬 5종 △후식 등 총 10가지로 구성했다. 특히 아동의 취사 위험을 최소화하고자 전자레인지를 이용해 간편하게 먹을 수 있도록 안전도 고려했다.

성대규 이사장은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해 돌봄 사각지대에 놓인 아동들이 이번 지원을 통해 건강하고 알찬 방학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실질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진정성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