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ENA채널 새 수목드라마 '굿잡' 정일우X권유리, 메인포스터 2종 공개! 히어로맨틱 케미 폭발

ENA채널 새 수목드라마 '굿잡' 정일우X권유리, 메인포스터 2종 공개! 히어로맨틱 케미 폭발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2.08.02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잡' 재벌 탐정 정일우X초시력자 권유리, 재미·설렘·시원함 가득 공조 수사 예고
KT스튜디오지니
사진 제공 : KT스튜디오지니

‘굿잡’이 첫 방송일을 확정하고 메인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ENA 새 수목드라마 ‘굿잡’(연출 강민구, 김성진 / 극본 김정애, 권희경 / 기획 KT스튜디오지니 / 제작 프로덕션에이치, 예인이엔앰)이 오는 8월 24일 첫 방송된다. ‘굿잡’은 초재벌 탐정 은선우(정일우 분)와 초시력 능력자 돈세라(권유리 분), 특별한 능력을 가진 두 남녀가 펼치는 히어로맨틱(Hero+Romantic) 수사극. 지난해 많은 시청자들의 마음을 보쌈한 정일우, 권유리의 재회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이런 가운데 8월 2일 ‘굿잡’ 측이 메인포스터 2종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포스터에서부터 느껴지는 정일우와 권유리의 히어로맨틱 케미스트리가 ‘굿잡’을 향한 기대를 끌어올린다.

먼저 첫 번째 포스터 속 정일우와 권유리는 각각 슈트와 블랙 드레스를 입고 매력을 뽐내고 있다. 극중 재벌 탐정을 맡은 정일우는 이를 상징하는 머니건을 들고 있으며, 초시력자 역할의 권유리는 윙크를 보내고 있어 눈길을 끈다. 각자의 능력을 강조한 소품과 포즈가 흥미를 자아내며 이들의 공조를 기대하게 한다.

이어 두 번째 포스터 속 정일우와 권유리는 어둠이 내려앉은 밤, 어딘가를 함께 염탐하고 있다. 극중 낮에는 재벌 그룹 회장인 정일우와 N잡이 기본인 취준생 권유리지만, 밤이 되면 사건 해결을 위해 탐정으로 변신하는 두 사람의 은밀한 이중생활이 한 컷에 담겨 있다.

하지만 같은 곳을 바라보는 두 사람은 전혀 다른 생각에 빠져 있는 듯하다. 망원경을 든 정일우의 눈빛에는 진지함이 가득한 반면, 권유리의 안경에는 오로지 현금 만이 비치는 것. 수사에 진심인 정일우와 돈에 진심인 권유리의 대비가 웃음을 자아냄과 동시에 서로 다른 이들이 앞으로 어떻게 엮여갈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와 관련 ‘굿잡’ 제작진은 “정일우와 권유리가 재벌탐정 은선우와, 초시력 능력자 돈세라의 매력을 완벽하게 구현하며 포스터 촬영에 임했다. 이미 검증된 두 사람의 호흡은 말할 것도 없었다. 이들은 포스터 촬영 내내 척하면 척인 호흡으로 현장 분위기를 이끌었으며, 덕분에 스태프들도 화기애애하게 촬영을 진행할 수 있었다. 포스터에는 못다 담은 정일우, 권유리의 매력과 호흡을 확인할 수 있는 ‘굿잡’ 본 방송에도 큰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처럼 ‘굿잡’ 메인포스터 2종은 지금은 동상이몽 중인 재벌 탐정 정일우와 초시력자 권유리의 히어로맨틱 케미스트리를 담아내며 본 방송을 향한 관심을 증폭시켰다. 포스터만큼이나 재미있고, 설레고, 시원할 이들의 공조가 펼쳐질 ‘굿잡’ 본 방송이 기다려진다.

 

한편 포스터부터 강렬한 인상을 남긴 ENA 새 수목드라마 ‘굿잡’은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후속으로 8월 24일 수요일 밤 9시 첫 방송될 예정이며, 올레tv와 seezn(시즌)을 통해서도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