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삼성전자, TV 업계 최초 MS ‘엑스박스 게임 패스’ 지원

삼성전자, TV 업계 최초 MS ‘엑스박스 게임 패스’ 지원

  • 권혁교 기자
  • 승인 2022.06.10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Neo QLED 8K를 비롯한 2022년형 스마트TV와 스마트 모니터에서 마이크로소프트 엑스박스(Xbox)의 인기 클라우드 게임을 이달 말부터 즐길 수 있게 된다.

삼성전자는 마이크로소프트와 9일(미국 현지 시각 기준) 클라우드 게임에 관한 협약을 맺고 TV 업계 최초로 ‘엑스박스 게임 패스(Xbox Game Pass)’ 서비스를 ‘게이밍 허브’를 통해 제공한다.

게이밍 허브는 삼성 스마트TV에서 새롭게 제공되는 스트리밍 게임 플랫폼 연동 서비스로, 기존 ‘스마트허브’에 게임 전용 섹션을 신규로 제공해 누구나 손쉽게 사용할 수 있게 한 것이 특징이다.

게이밍 허브는 △여러 종류의 게임 앱 △최근에 실행한 게임 △인기 게임 △추천 게임 등을 한 화면에서 직관적으로 보여주며, 사용자가 원하는 게임을 바로 선택해 실행할 수 있다. 게임 관련 동영상을 탐색하거나 음악을 들으면서 게임을 즐길 수 있는 멀티태스킹도 지원한다.

특히 게이밍 허브를 통해 사용자는 별도의 기기 구매 없이 다양한 게임 업체의 스트리밍 게임을 삼성 스마트TV와 스마트 모니터를 통해 즐길 수 있다[1].

이번 마이크로소프트와의 협업으로 삼성 스마트TV 사용자들은 엑스박스 콘솔 기기가 없어도 삼성 스마트TV의 게이밍 허브를 통해 포르자 호라이즌5(Forza Horizon 5), 헤일로 인피니트(Halo Infinite)와 같은 엑스박스 독점 게임을 비롯해 100여 개의 클라우드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된다(엑스박스 게임 패스 서비스 구독 필요).

마이크로소프트 게이밍 CEO 필 스펜서(Phil Spencer)는 “TV 분야의 글로벌 리더인 삼성과 협력해 더 많은 게이머에게 엑스박스를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마이크로소프트는 지구상의 모든 사람에게 게임의 즐거움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이번 협력으로 이러한 비전이 더욱더 빨리 실현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이원진 사장은 “엑스박스는 모든 거실에서 최고의 클라우드 게임 경험을 제공하려는 삼성의 비전을 실현하는 데 필수적인 파트너”라며 “하드웨어 개선은 물론, 편의성과 사용성을 대폭 개선한 2022년형 스마트TV로 스포츠 생중계를 보거나 스트리밍 동영상을 시청하는 것과 같이 더욱더 자연스럽고 쾌적한 환경에서 게임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게이밍 허브는 6월 30일부터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며 엑스박스뿐 아니라 엔비디아 지포스나우(NVIDIA GeForce NOW), 구글 스타디아(Stadia), 유토믹(Utomik) 등 다양한 파트너사의 클라우드 게임도 제공한다[2].

[1] 게이밍 허브는 일부 2022년형 삼성 스마트TV(BU8000이상), 스마트 모니터에서 지원한다. 모델 및 국가에 따라 제공 기능 또는 게임이 다를 수 있으며, 일부 앱은 멀티 뷰를 지원하지 않을 수 있다.
[2] 게이밍 허브에서 제공되는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는 국가별로 다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