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아이젠사이언스, 인큐릭스와 AI 신약 개발 플랫폼 활용 혁신 항암제 신약 공동 연구 계약 체결

아이젠사이언스, 인큐릭스와 AI 신약 개발 플랫폼 활용 혁신 항암제 신약 공동 연구 계약 체결

  • 생활뉴스팀
  • 승인 2022.02.21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아이젠사이언스 강재우 대표와 인큐릭스 정경채 대표

아이젠사이언스(대표이사 강재우)는 신약 개발 기업 인큐릭스(대표이사 정경채)와 인공지능(AI) 기반의 혁신적인 항암제 신약 개발 공동 연구 계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중요한 항암 표적으로 주목받고 있으나 개발 난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진 전사인자(transcription factor) 저해제 개발에 아이젠사이언스의 전사체 데이터 기반 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해 우수한 항암제를 공동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아이젠사이언스는 암세포 증식과 생존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전사인자를 조절할 신규 물질들을 자사가 보유한 전사체 기반 인공지능 신약 개발 플랫폼으로 도출하고, 인큐릭스는 이 물질들을 자체 보유한 전사인자 직접 저해제 신약 개발 기술 플랫폼을 활용·평가해 신규 항암제 후보 물질을 발굴하는 방식으로 공동 개발을 진행한다.

아이젠사이언스는 인공지능 기반 신약 개발사다. 단백질 구조 기반의 다른 인공지능 신약 개발사와는 차별화된 세포 수준의 전사체 데이터(transcriptome profiles) 기반 신약 개발 인공지능 플랫폼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계약에 따라 아이젠사이언스는 ‘AIGEN Discovery’를 활용해 30억개의 화합물 라이브러리로부터 세포 수준에서 전사인자를 조절하는 효과를 보이는 1만여 개의 focused library 화합물을 1차 선별한다. 이어 해당 전사인자의 단백질 구조를 활용, 높은 친화도로 결합하는 유효 물질을 발굴하며 이후 ‘AIGEN Optimizer’를 이용한 최적화를 통한 선도 물질 발굴을 담당한다.

인큐릭스는 아이젠사이언스가 발굴한 유효 물질과 선도 물질의 검증 및 후보 물질에 대한 후속 개발을 담당하며, 제3자 기술이전 등 사업화를 통해 확보되는 수익은 양 사가 수익 발생 시점의 후보 물질 개발 단계에 따라 일정 비율로 공유하게 된다.

아이젠사이언스 강재우 대표는 “전사인자를 직접 저해하는 항암제를 전문적으로 개발하는 인큐릭스와의 이번 공동 개발을 통해 전통적 신약 개발 방식으로 접근하기 어려웠던 전사인자 타깃(difficult-to-target)에 대한 신약 개발을 성공적으로 이끌겠다”며 “아이젠사이언스의 인공지능 플랫폼이 전사체 데이터 기반의 모델인 만큼 전사인자 저해제 개발에 전문성을 보유한 인큐릭스와 시너지가 예상되며 앞으로 공동 개발에 대한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인큐릭스 정경채 대표는 “차별화된 세포 수준의 전사체 데이터 기반 인공지능 신약 개발 플랫폼을 보유한 아이젠사이언스와 최적의 전사인자 저해제 노하우를 보유한 자사 연구 역량의 조합은 전략적 공동 연구를 위한 최적 조건이라 생각한다”며 “자사가 진행할 연구 개발에도 큰 가속도를 내줄 것으로 기대한다. 다른 인공지능 업체보다 매우 높은 비율로 특허성을 보유한 후보 물질 발굴 경험이 있는 아이젠사이언스와 이번 공동 개발을 통해 타깃 전사인자에 대한 1st-in-Class 신약 개발을 성공적으로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