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입사하고 싶은 기업 1위, 삼성전자 재탈환”

“입사하고 싶은 기업 1위, 삼성전자 재탈환”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2.02.14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에 내줬던 삼성전자가 올해 다시 정상을 탈환

지난해 입사하고 싶은 기업 1위 자리를 카카오에 내줬던 삼성전자가 올해 다시 정상을 탈환했다.

커리어테크 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성인남녀 2,264명을 대상으로 ‘입사하고 싶은 대기업’에 대해 조사한 결과, ‘삼성전자’(20.7%)가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카카오’(12.6%), ‘네이버’(8.2%)가 각각 2위와 3위에 올랐으며, ‘현대자동차’(6.2%) ‘CJ제일제당(4.3%)’, ‘한국전력공사’(3.8%), ‘LG전자’(3.4%), ‘우아한형제들’(3%), ‘한국가스공사’(3%), ‘SK하이닉스’(3%) 등의 순이었다.

성별로 살펴보면, 여성은 ‘삼성전자’(19.8%), ‘카카오’(16.3%), ‘네이버’(11.1%), ‘CJ제일제당’(6.1%), ‘우아한형제들’(3.9%), ‘LG전자’(3.7%), ‘한국전력공사’(3.5%), ‘토스’(2.6%), ‘당근마켓’(2.4%), ‘한국토지주택공사’(2.4%) 등의 순으로 주요 IT 기업이 상위권에 다수 포함됐다.

반면, 남성 응답자들은 ‘삼성전자’(21.7%), ‘현대자동차’(10.3%), ‘카카오’(8.6%), ‘네이버’(5%), ‘한국가스공사’(4.4%), ‘한국전력공사’(4.1%), ‘SK하이닉스’(3.9%), ‘한국토지주택공사’(3.5%), ‘LG전자’(3.1%), ‘포스코’(3%) 순으로 꼽아, 전통적인 대기업과 공기업이 강세를 보였다.

전체 응답자들이 해당 기업을 선택한 가장 큰 이유는 ‘높은 연봉’(25.7%)이 단연 1위를 차지햇다. 계속해서 ‘사내복지 및 복리후생’(19.6%), ‘회사 비전, 성장 가능성’(17.8%), ‘정년보장 등 안정성’(14.3%), ‘대외적 평판 등 기업 이미지’(5.4%), ‘자기계발 등 커리어 향상 지원’(4.8%) 등의 이유를 들었다.

해당 기업을 선택한 이유는 기업별로 차이가 있었다.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SK하이닉스를 선택한 응답자들은 ‘높은 연봉’을, ▲카카오 ▲네이버 ▲CJ제일제당 ▲LG전자 ▲우아한형제들을 선택한 응답자들은 ‘사내복지 및 복리후생’을, ▲한국전력공사 ▲한국가스공사를 선택한 응답자들은 ‘정년보장 등 안정성’을 선택의 이유로 꼽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