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홈쇼핑모아, 지난해 모바일 홈쇼핑 명품 구매건수 366% 증가

홈쇼핑모아, 지난해 모바일 홈쇼핑 명품 구매건수 366% 증가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2.02.11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기 브랜드 ‘구찌‘, 1회 평균 구매 가격 81만 원

모바일 홈쇼핑 플랫폼 홈쇼핑모아를 운영하는 (주)버즈니(공동대표 남상협, 김성국)가 지난해 홈쇼핑모아 이용자의 명품 구매건수를 분석한 결과 전년 대비 366%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해 홈쇼핑모아 이용자의 18개 홈쇼핑 및 T커머스에서 방송한 주요 명품 브랜드 총 구매건수는 2020년 대비 36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명품 브랜드 중 이용자가 가장 많은 구매한 브랜드는 구찌(41%)였고, 이어 버버리(24%), 코치(11%), 프라다(9%) 순으로 조사됐다.

가장 많이 구매한 명품 상품군은 ‘가방(32%)‘이었다. 이어 선글라스(26%), 의류(16%), 숄/스카프/머플러(14%), 지갑(6%) 등을 구매했다. 가방의 경우 숄더백(40%) 구매 비중이 가장 높았고, 이어 크로스백(32%), 토트백(23%), 클러치백(5%) 순이었다.

명품 구매 1회 평균 가격은 81만 원으로 조사됐고, 지난해 가장 많이 판매된 상품은 ‘구찌 스퀘어 선글라스’였다. 구찌를 비롯한 주요 명품의 지난해 모바일 홈쇼핑 방송 시청수는 약 73만 뷰를 기록했다.

버즈니 서비스팀 조창래 팀장은 “코로나19 이후 모바일 홈쇼핑으로 명품을 구매하는 이들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며 “더 쉽게 간편하게 홈쇼핑모아에서 명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국내 모든 홈쇼핑 채널에서 판매하는 명품을 모아 볼 수 있는 기능을 곧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