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결식 우려 아동을 위한 건강식 KIT지원 사업‘가온’실시

결식 우려 아동을 위한 건강식 KIT지원 사업‘가온’실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2.02.07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지역 내 13개 협력기관을 통해 결식 아동 500명 지원

하트-하트재단과 현대백화점그룹이 방학 중 소외아동의 결식문제 해결을 위한 건강식 KIT 지원사업 「가온」을 겨울방학 중 실시한다고 2월 7일 밝혔다.   

하트-하트재단은 현대백화점그룹과 2018년부터 「가온」 : 따뜻함을 더하다 사업을 통해 매년 500여명의 결식우려 아동에게 건강식 KIT를 지원하였으며, 동시에 협력기관을 통해 지원아동 및 가정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정서적인 지원을 병행하였다. 이러한 지원은 지역 내 복지 자원 연결 및 결식아동 지원체계 확립의 밑거름으로 작용하였다.

하트-하트재단과 현대백화점그룹은 올해로 9회차를 맞이한 「가온」 : 따듯함을 더하다 사업을 통해 방학 중 결식우려 아동에게 건강식 KIT를 제공하고, 협력기관을 통해 아동 개별 사례관리를 진행하며 아동의 안부, 돌봄사항을 주기적으로 확인하고 정서적 안정을 도모할 예정이다. 

건강식 KIT는 종합사회복지관 및 지역아동센터를 통해 결식 우려 아동 500여명에게 1월 19일부터 2월 23일까지 매주 1회씩 총 6회 지원된다. 메뉴 구성은 5대 영양소를 고려한 건강식으로 구성되었으며 KIT가 배부되는 기간 동안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진행하고 개별 만족도 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하트-하트재단은 “앞으로도 결식우려 아동의 건강식 KIT지원을 통해 취약계층 아동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고 아동이 소외없이 건강하게 성장해 나갈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나갈 것이며, 이를 통해 지역사회 내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나눔문화가 확산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