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프랙티컬, ‘스마트폰 CCTV 브릿지’ 안드로이드·iOS 마켓서 정식 오픈

프랙티컬, ‘스마트폰 CCTV 브릿지’ 안드로이드·iOS 마켓서 정식 오픈

  • 권혁교 기자
  • 승인 2022.02.04 1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버를 통하지 않고 스마트폰에만 저장되는 블랙박스 기능을 추가하겠다”
브릿지 CCTV 실행 화면

모바일 앱 개발사 프랙티컬(대표 박병일)은 3일 자사가 개발한 스마트폰 CCTV 브릿지(BritGi)를 안드로이드와 iOS 마켓을 통해 정식 오픈했다고 밝혔다.

매년 스마트폰을 바꾸는 최근 추세에 사용하지 않는 스마트폰은 서랍에서 잠들어 있는 것이 보통이지만, 이 앱을 활용하면 집을 비울 때 집안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스마트폰 CCTV 브릿지는 사용하지 않는 스마트폰에 앱을 다운로드받아 로그인하고, 상시 전원을 연결해서 카메라를 켜놓으면 조회하려는 스마트폰에서 동일한 아이디로 로그인하기만 하면 된다. 또한 언제 어디서나 실시간으로 반려견이나 반려묘가 혼자 집에 있을 때 무엇을 하고 있는지 확인할 수도 있다.

최근 아파트 CCTV 유출 문제로 보안에 위협을 느끼는 사용자가 많아서 집안에 CCTV 사용을 꺼리는 추세지만, 브릿지(BritGi)는 WebRTC 기술 기반으로 종단 간 접속(Peer to Peer) 방법으로 서버를 통하지 않고 카메라폰과 조회폰이 1:1로 실시간 연결돼 영상을 전달하기 때문에 유출의 위험이 없다. 다만 아쉬운 점은 실시간 전달되는 특성상 영상을 저장할 수 있는 기능이 부족하다는 것이다.

박병일 대표는 “앞으로 추가적인 기술 개발을 통해 서버를 통하지 않고 스마트폰에만 저장되는 블랙박스 기능을 추가하겠다”고 말했다.

앱은 무료로 스토어에서 다운로드받을 수 있으며, 추가 비용 없이 여러 개의 스마트폰을 CCTV로 활용할 수도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