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100대 기업 대졸 사원 연봉 2배 되는 시점은?

100대 기업 대졸 사원 연봉 2배 되는 시점은?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2.01.10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람인 연봉정보 빅데이터 분석, 100대 기업 직급별 평균연봉 차이 발표

100대 기업 대졸 신입 연봉이 2배가 되는 시점은 차장급이었다.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매출액 상위 100대 기업’(CEO스코어데일리 기준) 중 자사의 연봉정보 서비스에 데이터가 확보된 94개 대기업의 직급별 평균연봉을 분석한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

사람인 연봉정보 서비스의 94개 대기업 직급별 평균연봉을 보면, △대졸 사원은 평균 5,356만원으로 집계됐다. 다음으로 △주임급 6,431만원 △대리급 7,714만원 △과장급 9,146만원 △차장급 10,420만원 △부장급 11,789만원을 받는 것으로 조사됐다.

조사대상 기업 4년제 대졸 사원의 평균 연봉은 차장급에서 거의 두 배가 되는 셈이다. 또, 사원에서 부장까지 승진 시 연봉은 119.9%가 상승했다.

직급별 연봉은 직급이 한 단계 높아질 수록 평균 1,287만원이 올랐다. 바로 이전 직급 대비 평균 연봉 상승율은 17%였다.

직급별 상승 금액과 상승률을 자세히 살펴보면, 주임급이 사원급(대졸 4년) 대비 평균 20.1%(1,075만원) 평균연봉이 인상돼 상승률이 가장 높았다. 대리급은 주임급에 비해 평균 1,282만원(19.9%) 상승했으며, 과장급은 대리급보다 평균 1,432만원(18.4%) 높았다. 이밖에 차장급은 과장급보다 평균 1,274만원(13.7%), 부장급은 차장급보다 평균 1,369만원(12.8%) 올랐다.

사람인 연봉정보 서비스는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공시된 기업들의 사업보고서 데이터, 국민연금, KOSIS 업종별 연령별 통계 정보 등의 데이터를 AI(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해 분석, 구직자들에게 보다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사람인 연봉정보 서비스에는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SK텔레콤 등 대기업과 공기업·중견기업· 외국계기업·중소기업 등 국내 약 40만개 기업의 추정 연봉을 확인할 수 있다. 기업의 평균 연봉 뿐 아니라 기업별 연봉 순위 및 개별 기업의 평균, 최저, 최고 연봉과 연령, 직무, 직급, 연차별 연봉 등 다각도의 정보를 보여준다.

사람인 개인회원 로그인 후 이용하면 각 개인회원의 속성을 기반으로 해당 기업이나 직무 입사 시 예상 연봉 정보를 보여주는 개인화된 맞춤 서비스도 제공한다. 예를 들어, 사람인HR에 지원하는 32세 6년차 대리급 IT 직무 구직자가 제안 받을 수 있는 연봉이 얼마인지 알려주는 식이다. 예상 연봉 정보는 업종별 평균 연봉과 본인의 현재 연봉과 비교한 수준도 보여줘 보다 현실적으로 희망 연봉 수준을 정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