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쇼윈도:여왕의 집' 아무 것도 모르는 송윤아, 가족과 함께한 생일 파티

'쇼윈도:여왕의 집' 아무 것도 모르는 송윤아, 가족과 함께한 생일 파티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1.12.06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쇼윈도:여왕의 집' 송윤아, 자상한 남편+사랑스러운 아이들 ‘다 갖춘 생일 파티’
채널A ‘쇼윈도: 여왕의 집’
사진제공 : 채널A ‘쇼윈도: 여왕의 집’

‘쇼윈도:여왕의 집’ 여왕 송윤아의 행복, 언제까지 이어질까. 

지난 11월 30일 방송된 채널A 10주년 특별기획 월화드라마 '쇼윈도:여왕의 집'(극본 한보경, 박혜영 / 연출 강솔, 박대희 / 제작 ㈜코탑미디어 / 기획 채널A) 2회에서는 한선주(송윤아 분)가 가정이 있는 남자를 사랑하는 윤미라(전소민 분)를 응원하는 모습이 담겼다. 윤미라가 사랑하는 사람이 자신의 남편 신명섭(이성재 분)인 것도 모른 채 “뺏어서라도, 훔쳐서라도 그 남자 가져”라고 말하는 한선주의 외침이 안방극장을 발칵 뒤집었다. 

이에 한선주와 그녀의 자리를 뺏으려는 윤미라의 전쟁은 피할 수 없는 일이 됐다. 그러나 침입자 윤미라가 전투태세를 갖추고 있는 반면, 한선주는 아직 아무것도 모르고 있다. 

이런 가운데 ‘쇼윈도:여왕의 집’ 측이 12월 6일 3회 방송을 앞두고 한선주의 생일 파티 현장을 공개했다. 가족들에게 둘러싸여 행복을 만끽하는 그녀의 모습이 아름다워 눈길을 끈다.

자상한 남편 신명섭과 착하고 바르게 잘 자란 태희(신이준 분), 태용(박상훈 분) 남매. 이 완벽해 보이는 가족은 한선주의 인생 전부나 다름없다. 외도 이후 집을 떠난 아버지, 다른 여자의 남편을 사랑한 여동생의 죽음 등 가정사로 인한 아픔을 가지고 있는 한선주에게 화목한 가정이야말로 이루고 깊은 모든 것이었기 때문이다.

그리고 이 생일 파티는 그런 한선주의 소망이 이루어졌다는 걸 보여준다. 엄마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모든 가족이 한자리에 모인 것만 봐도 이들의 가족애가 남다르다는 걸 짐작할 수 있다. 

특히 신명섭이 한선주에게 걸어주는 목걸이가 시선을 강탈한다. 한선주 가족의 재력과 사회적 위치를 보여주듯 화려하고 아름다운 목걸이. 그러나 이 목걸이는 앞으로 한선주 인생에 엄청난 파장을 몰고 온다고. 이와 관련 ‘쇼윈도:여왕의 집’ 제작진은 “신명섭이 한선주에게 선물로 준 목걸이의 정체가 무엇인지 주목해서 본다면 3회를 조금 더 재미있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전해 기대를 더했다.

과연 지금까지는 당연하게 여겨왔을 한선주의 행복은 언제까지 지속될까. 목걸이가 불러올 파장은 무엇일까. 이 모든 것을 확인할 수 있는 채널A 10주년 특별기획 '쇼윈도:여왕의 집' 3회는 오늘(6일) 밤 10시 30분 방송된다. 국내 대표 OTT 플랫폼 '웨이브(wavve)'가 투자에 참여한 '쇼윈도:여왕의 집'은 채널A 방송과 동시에 웨이브에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