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2022년 SBS 첫 드라마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김남길X진선규X김소진, 1월 14일 금요일 밤 10시 첫 방송 확정

2022년 SBS 첫 드라마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김남길X진선규X김소진, 1월 14일 금요일 밤 10시 첫 방송 확정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1.11.30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대작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2022년 1월 SBS 금토드라마 편성
스튜디오S
사진제공 : 스튜디오S

2022년 SBS 첫 드라마는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이다. 

SBS 새 금토드라마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극본 설이나/연출 박보람/제작 스튜디오S)은 동기 없는 살인이 급증하던 시절, 악의 정점에 선 연쇄살인범들의 마음속을 치열하게 들여다봐야만 했던 대한민국 최초 프로파일러의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다. 장르물의 명가 SBS가 선보이는 웰메이드 범죄 심리 수사극을 예고하며 뜨거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여기에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을 더욱 완벽하게 만들어줄 배우 라인업 역시 화려하다. 압도적인 존재감과 연기력으로 대한민국 최고의 배우에 손꼽히는 김남길(송하영 역), 자타공인 믿고 보는 배우 진선규(국영수 역), 스크린과 무대를 넘나들며 종횡무진 활약 중인 김소진(윤태구 역). 그야말로 ‘연기 神’들의 만남이 성사된 것. 이외에도 이대연, 김원해, 정만식, 정순원, 려운 등 세대불문 막강한 배우들의 활약도 기대된다. 

이런 가운데 11월 30일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의 편성이 드디어 공개됐다.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은 2022년 1월 14일 금요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이로서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은 2022년 SBS 첫 드라마를 장식하게 됐다. 2021년 시청률과 화제성에서 눈부신 성과를 거둔 SBS가 2022년 야심 차게 선보이는 첫 드라마인 만큼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에 대한 기대가 더욱 높아진다. 

이와 관련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제작진은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이 2022년 SBS 첫 드라마로 나서게 됐다. 김남길, 진선규, 김소진을 비롯한 배우 및 제작진 모두 더 좋은 드라마, 더 의미 있는 드라마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2022년 SBS 첫 드라마이자, 2022년 꼭 봐야 할 드라마가 될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에 시청자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SBS 새 금토드라마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은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후속으로 2022년 1월 14일 금요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