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서울문화재단, ‘서울예술교육 라운드테이블’ 온라인 개최

서울문화재단, ‘서울예술교육 라운드테이블’ 온라인 개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1.11.12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술 교육에 관심을 둔 누구나 서울문화재단 공식 유튜브 채널 ‘스팍TV’를 통해 실시간으로 참여
‘2021 서울예술교육 라운드테이블’ 포스터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이창기)은 예술 교육 전문가와 함께 동시대의 이슈를 돌아보고 공유하는 ‘2021 서울예술교육 라운드테이블’을 11월 17일(수)부터 12월 10일(금)까지 총 6회에 걸쳐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2021 서울예술교육 라운드테이블은 예술 교육의 향유 대상에 따라 예술 교육이 지향하는 방향성을 공유하고, 예술 교육 실천가(예술 교육 기획자, 교육 예술가, 예술 교육 연구자, 예술 교육과 창작의 영역을 넘나드는 예술가 등 예술 교육 분야의 다양한 전문가)와 함께 동시대 관점에서 예술 교육 공간과 아카이브를 공유하는 등 다양한 주제를 구성했다.

프로그램은 총 6회로 △유아예술 콜로키움(11월 17일) △생애전환문화예술학교 성과 공유회(11월 24일) △TA 월간 웨비나(11월 25일) △지역예술 교육TA 성과 공유회(11월 26일) △지역 문화예술 교육 콜로키움(12월 8일) △예술 교육 공간 라운드테이블(12월 10일) 등이 펼쳐진다.

일상 속에서 ‘놀이하는 예술가’인 유아의 존재에 대해 새롭게 조명해보는 유아예술 교육 콜로키움 ‘놀이하는 예술가들 ; 유아, 예술가, 부모’는 11월 17일(수)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진행한다. 유아의 일상을 가장 근접한 곳에서 바라본 부모의 사례 공유와 이를 매개로 한 전문가의 담론을 통해 유아예술 교육의 방향성과 공공의 지향점, 역할을 탐색한다.

‘2021 생애전환문화예술학교’ 사업의 성과 공유회 ‘신중년 ; 문화예술로 바라보기’는 11월 24일(수)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진행한다. 문화예술 교육 대상자로서 신중년 세대 분석의 결과와 파일럿 프로그램 운영 사례 공유를 통해 중장년층에게 문화예술 교육이 지니는 의미를 알아본다.

현재 예술 교육의 가치를 재구성하고 예술 교육 실천가의 역할을 찾아보는 TA(교육 예술가, Teaching Artist) 월간 웨비나(웹 세미나) ‘동시대 예술 교육의 확장과 실천: 00으로 존재하는 예술 교육가’는 11월 25일(목)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진행한다. 사회 변화에 따른 예술 교육 실천 현장의 오작동과 시행착오, 동시대 예술 교육가의 정체성과 확장, 새로운 시도와 리서치 방향 등을 공유한다.

2021 서울문화재단 지역예술교육 TA 성과 공유회 ‘일상에서 숨 쉬는 예술 교육’은 11월 26일(금) 오후 2시부터 4시 30분까지 진행한다. 지역예술교육 TA로 프로그램을 연구·개발·운영한 예술 단체와 함께 다양한 현장의 경험들을 나누고 한 해 동안 일군 가치와 성과를 되짚어본다.

서울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와 서서울예술교육센터가 공동으로 기획한 지역문화예술교육 콜로키움 ‘지역과 함께 나아가는 문화예술 교육’은 12월 8일(수) 오후 2시부터 4시 30분까지 진행한다. 지속 가능한 예술 교육 활동 방안을 주제로 올 한해 예술 교육 협력 사례 공유와 발제를 통해 지역 기반 문화예술 교육 활성화를 위한 방안과 각 기관 간 역할과 방향성을 논의한다.

관악어린이창작놀이터와 서울예술교육센터가 공동으로 기획한 라운드테이블 ‘과정의 기록, 기록의 과정’이 12월 10일(금)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열린다. 예술 교육 현장의 의미와 가치가 축적되는 과정을 관찰하고 그 과정에서 발생하는 소소한 일상, 감흥, 이슈를 담담하게 축적하는 기록의 의미를 공유한다.

서울문화재단 이창기 대표이사는 “2021 서울예술교육 라운드테이블은 올 한해 진행된 예술 교육 현장의 다양한 사례를 공유하는 자리”라며 “예술 교육을 둘러싼 동시대 이슈를 현장의 감각으로 조망하는 이번 행사에 서울 시민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예술 교육에 관심을 둔 누구나 서울문화재단 공식 유튜브 채널 ‘스팍TV’를 통해 실시간으로 참여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