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KBS '오늘 무해' 공효진-전혜진, 숨겨뒀던 부캐 오픈! 톱질에서 못질까지 뚝딱!

KBS '오늘 무해' 공효진-전혜진, 숨겨뒀던 부캐 오픈! 톱질에서 못질까지 뚝딱!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1.10.20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2 ‘오늘 무해’ 공효진-전혜진, 죽도 천가이버 이천희에 도전장 내민 사연은?
KBS2 ‘오늘부터 무해하게’
사진 제공 : KBS2 ‘오늘부터 무해하게’

KBS2 ‘오늘부터 무해하게’ 이천희가 죽도 천가이버로 만능 활약을 펼친다.

오는 21일(목) 방송되는 KBS2 환경 예능 ‘오늘부터 무해하게’(연출 구민정)(이하. ‘오늘 무해’) 2회에서는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의 죽도에서의 첫 날이 그려질 예정으로 관심을 모은다. 특히 세 사람이 죽도 입성 첫 미션으로 탄소 배출없이 집 짓기에 나선 가운데 죽도 천가이버로 만능 활약을 펼친 이천희에게 기대가 모아진다.

가구 공방 회사 CEO답게 집 짓기에 남다른 자신감을 내비치며 모두의 관심을 한 몸에 받은 이천희. 두꺼운 목재도 30초만에 자르는 능숙한 톱질 작업은 물론 앉은 자리에서 젓가락을 뚝딱 만들어내는 노련한 실력을 뽐내는 등 탄소 없이 만들어 내야하는 난관 속 즉석에서 무엇이든 만들어내는 만능 천가이버에게 모두들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

이와 함께 공효진, 전혜진이 숨겨뒀던 부캐를 오픈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천희의 기술 노하우 전수 아래 톱질과 못질에 첫 도전하게 된 두 사람. 공효진은 “나도 해볼래”라는 도전과 함께 엉덩이 가벼운 공대장의 탁월한 실행력을 보여줬고, 전혜진은 평소 이천희의 어깨 너머로 보고 배운 실력을 발휘해 능숙하게 해내는 등 예상을 뛰어넘는(?) 목공 실력으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에 이천희가 “잘 하고 있어”, “땡길 때 힘을 빡 줘”라며 맛 좋은 당근을 건넨 것도 잠시 “이 길이로 4개요”, “다음은 못질 갈게요”라고 채찍질하며 두 사람을 하드트레이닝시켰다고. 급기야 누가 더 톱질을 잘하는지 불 붙은 공효진, 전혜진의 맞대결에 현장 또한 불타올랐다는 후문.

이처럼 숨겨진 적성 발견과 함께 죽도 천가이버 이천희의 자리까지 넘보게 된 공효진, 전혜진의 부캐 발견은 ‘오늘 무해’ 2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KBS2 ‘오늘부터 무해하게’는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이 에너지 자립섬 죽도에서 일주일 동안 펼치는 탄소제로 생활 도전기. ‘오늘 무해’ 2회는 오는 21일(목) 밤 10시 4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