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오늘 왓챠 독점 공개 '와이 우먼 킬' 시즌 2, 시즌 1보다 많이 죽는다?! 관전 포인트 공개!

오늘 왓챠 독점 공개 '와이 우먼 킬' 시즌 2, 시즌 1보다 많이 죽는다?! 관전 포인트 공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1.07.28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 오후 5시 왓챠 단독 공개!

미국 드라마 <와이 우먼 킬> 시즌 2가 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왓챠에서 오늘 오후 5시부터 단독으로 공개되는 가운데, 시즌 1과는 또 다른 매력으로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오늘 오후 5시, 왓챠에서 <와이 우먼 킬> 시즌 2가 독점 공개된다. 미국 드라마 <와이 우먼 킬> 시즌 2는 1949년, 미국 로스앤젤레스의 귀부인 사교 모임 ‘정원 클럽’에서 만난 두 여자 알마와 리타가 매혹적인 욕망을 향해 거침없이 직진하며 벌어지는 잔혹하고 은밀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시즌 1의 폭발적인 입소문 인기에 힘입어 시즌 2 역시 예비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와이 우먼 킬> 시즌 1은 하나의 저택에서 1963년, 1984년, 2019년에 일어난 세 번의 살인과 각 사건의 중심에 서 있는 세 여성의 이야기를 그려내며 각 사연에 집중했던 반면, 이번에 새롭게 공개되는 시즌 2는 1949년 미국 로스앤젤레스를 배경으로 각기 다른 배경과 목적을 지닌 여자들이 한데 얽혀 보다 잔혹하고 은밀한 욕망을 드러내는 데 집중한다. 수의사의 평범한 아내인 알마는 화려하고 세련된 귀부임 사교 모임인 ‘정원 클럽’에 들어 존재감을 돋보이고 싶어 하고, 부와 아름다움을 모두 가졌지만 나이 든 남편에게 속박되어 있는 젊은 아내 리타는 자유를 갈망한다. 각자 원하는 바를 이루기 위해 행동하던 두 여자가 서로 얽히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루는 <와이 우먼 킬> 시즌 2에는 시즌 1의 각본가이자 <위기의 주부! 들> 제작자로 잘 알려진 마크 체리가 제작으로 참여했고, 전보다 더 많은 살인이 등장할 것이라는 강력한 스포일러로 전 세계 팬들의 기대를 높였다.

또한, 시즌 1에서도 미술, 의상 등 다채로운 요소로 주목받았던 만큼 시즌 2 역시 예비 관객들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1949년을 배경 삼은 시즌 2에서는 제2차 세계대전 종전 후 미국의 시대상을 엿볼 수 있는 주인공들의 패션으로 눈길을 끈다. 화려함이 돋보이는 부유층 리타와 평범한 중산층 가정의 알마를 다채롭게 아우르는 것은 물론이고, 스토리가 진행될수록 서서히 달라지는 주인공들의 심리와 태도를 반영한 패션의 변화 역시 흥미로운 관전 포인트가 될 예정이다. 시즌 1과 비교해서 보면 재미있을 만한 사실이 또 있다. <와이 우먼 킬> 시즌 1의 각 에피소드 제목은 유명 영화의 대사를 살인이라는 테마에 맞춰 패러디한 것이었다면, 이번 시즌 2는 1940~50년대에 만들어진 누아르 영화의 제목에서 차용해 앞으로 펼쳐질 이야기 ! 의 시대적 배경은 물론, 누아르에 버금가는 스릴을 예고하며 기대를 높인다. 그 밖에도 시즌 1에서 1984년을 살아가는 시몬의 남편 칼 역을 연기한 배우 잭 데븐포트가 시즌 2의 내레이션을 맡아 목소리를 들려줄 예정이고, 시즌 2에서 주인공 리타의 숨겨진 애인으로 등장하는 배우 지망생 스쿠터 역의 매튜 다다리오는 시즌 1에서 2019년에 등장한 제이드 역 배우인 알렉산드라 다다리오의 친동생으로, 앞으로 그가 펼칠 활약과 매력을 기대하게 한다.

이처럼 시즌 1 못지않은 감각적인 연출과 스피디한 전개, 위트 넘치는 대사와 알고 보면 더욱 재미있는 다양한 관전 포인트로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는 화제의 미국 드라마 <와이 우먼 킬> 시즌 2는 오늘부터 매주 수요일 오후 5시에 오직 왓챠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왓챠는 매달 ‘왓챠 익스클루시브’라는 이름으로 신규 독점 콘텐츠를 공개 중이다. 올해는 <징벌>, <30살까지 동정이면 마법사가 될 수 있대>, <우주전쟁> 등의 드라마와 더불어 <스왈로우>, <리틀 조> 등 직접 수입한 영화도 선보이며 왓챠만의 특색이 가득한 콘텐츠 라인업을 구축해나가고 있다. 7월에는 <와이 우먼 킬> 시즌 2를 포함해 영화 <비와 당신의 이야기>, <라이더스 오브 저스티스>, 드라마 <새빛남고 학생회>, 다큐멘터리 <나이키 스캔들> 등 영화와 드라마, 다큐멘터리를 넘나드는 다채로운 작품을 선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