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올드' 여름 극장가 강타한 독창적 컨셉의 호러 스릴러! '올드'부터 '콰이어트 플레이스2', '랑종'까지!

'올드' 여름 극장가 강타한 독창적 컨셉의 호러 스릴러! '올드'부터 '콰이어트 플레이스2', '랑종'까지!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1.07.22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팬데믹 여름 극장가를 강타한 새로운 호러 열풍!

<콰이어트 플레이스2>, <랑종> 등 독창적인 컨셉을 지닌 호러 스릴러 작품이 올여름 극장가에 활력을 더하고 있는 가운데, 8월 18일 개봉을 앞둔 <올드>가 그 흥행을 이어나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올여름 독창적인 컨셉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호러 스릴러 작품들이 연이어 극장가를 찾아오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다가오는 8월 18일, M. 나이트 샤말란 감독의 타임 호러 스릴러 <올드>가 극장가를 찾아 독보적인 호러 스릴러의 흥행 계보를 이어나간다. 영화 <올드>는 <23 아이덴티티> 감독이 선보이는 새로운 타임 호러 스릴러. 시간이 미친 속도로 흐르는 기이한 해변이라는 흥미로운 컨셉으로 지금껏 본 적 없는 새로운 공포와 스릴을 선사한! 다. 아침에는 아이, 오후에는 어른, 저녁에는 노인이 된다는 숨막히는 컨셉이 담긴 <올드>에 대한 기대감이 한껏 고조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강렬한 비주얼의 메인 포스터와 메인 예고편이 공개되자 SNS에서 폭발적인 반응이 이어지고 있어 벌써부터 작품에 대한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짐작케 한다.

이처럼 최근 극장가에서는 기존의 전형성을 탈피하여 독창적인 컨셉을 선보이는 호러 스릴러가 관객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지난 6월에는 실체를 알 수 없는 괴생명체의 ! 공격으로 일상이 사라진 세상, 소리를 내면 죽는 극 상황 속 살아남기 위해 집 밖을 나선 가족이 더 큰 위기에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 개봉한 <콰이어트 플레이스 2>가 관객들을 찾았다. 소리를 내는 순간 정체불명의 괴생명체가 찾아온다는 설정은 생동감 넘치는 강렬한 임팩트와 함께 극강의 몰입감을 선사했다. 이어 7월 극장가에는 태국 산골마을, 신내림이 대물림되는 무당 가문의 피에 관한 세 달간의 기록을 그린 영화 <랑종>이 화제작으로 떠올랐다. 나홍진 프로듀서와 반종 피산다나쿤 감독의 강렬한 시너지와 더불어 태국을 배경으로 하는 호러 영화라는 흥미로운 설정으로 개봉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모으며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었다.

시간이 빠르게 흐르는 해변이라는 독창적인 소재를 통해 극도의 긴장감과 몰입감을 선사하며 MZ 세대의 마음을 사로잡을  타임 호러 스릴러 <올드>는 8월 18일 개봉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